뉴스 > 사회

올해 폭염 관련 첫 사망자 발생…환자 작년 2배 넘어

기사입력 2022-07-04 07:00 l 최종수정 2022-07-04 07:1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최근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발효되는 등 가마솥 더위가 이어지면서 올해 첫 폭염사망자가 나왔습니다.

질병관리청은 지난 1일 오후 경남 지역에서 농산물 공판장에서 상하차 작업을 하다 쓰러진 40대 남성이 올해 첫 폭염사망자로 보고됐다고 밝혔습니다.

어제(3일) 오후에도 경기도 부천시 송내역 인근 공원에서 쓰러진 50대 남성이 숨졌는데, 의료진은 사인을 열사병으로 추정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올해 5월 20일부터 지난 2일까지 집계된 온열질환자수는 355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152명보다 두 배 이상 급증했습니다.

[ 김민수 기자 / smiledream@mbn.co.kr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정부, 합동조사단 꾸려 폭우 피해 지역 '특별재난지역' 선포 절차 밟기로
  • 의학한림원 "코로나19 백신, 자궁출혈·혈전증과의 연관성 확인됐다"
  • 윤 대통령 국정 '잘한다' 28%…2주 만에 "긍정 6%p↓·부정 11%p↑"
  • 3년 만에 '연고전'도 돌아온다…10월 28일·29일 개최
  • MZ세대 작가 로렌정·황정빈, 업비트서 NFT 작품 공개
  • 연예부장 김용호, '조국 명예훼손' 혐의로 징역 8개월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