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속보] 40일 만에 최다, 1만 8147명 확진…"재유행 땐 20만 명"

기사입력 2022-07-05 09: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월요일 발표 기준 6주만에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 최다를 기록한 4일 오전 서울 서초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검사를 기다리며 줄을 서 있다 / 사진 = 연합뉴스
↑ 월요일 발표 기준 6주만에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 최다를 기록한 4일 오전 서울 서초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검사를 기다리며 줄을 서 있다 / 사진 = 연합뉴스

1만 명 넘는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이번 달 들어 벌써 2번 넘게 발생하더니, 어제(4일) 하루 동안 신규 확진자 수는 1만 명 후반대로 집계되면서 40일 만에 최다 기록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오늘(5일)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1만 8,147명이라고 밝혔습니다. 지난 5월 25일 이후 40일 만에 가장 많습니다.

지난달 29일부터 이날까지 최근 일주일 동안 신규 확진자 수 추이를 보면 1만 455명 → 9,591명 → 9,528명 → 1만 715명 →1만 59명 →6,253명 → 1만 8,147명입니다. 일 평균 신규 확진자 수는 8,086명입니다.

유입 경로를 보면 국내 발생이 1만 7,976명, 해외 유입은 171명으로 집계됐습니다.

위중증 환자는 2명 줄어들었습니다. 현재 재원 중인 위중증 환자는 총 54명입니다.

하루 사이 사망자 수는 2명 증가했으며 누적 사망자 수는 2만 4,576명으로 나타났습니다. 코로나19 치명률은 0.13%입니다.

방역 당국은 코로나19 재유행이 현실화될 경우, 하루 신규 확진자 수가 최대 20만 명에 이를 수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박향 중앙사고수습본부 방역총괄반장은 "전문가들은 재유행 예측을 하면 15만~20만 명 정도에 이를 수 있다고 예측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시간이

지날수록 코로나19 백신 접종 효과가 떨어지고,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인 BA.4 BA.5 등장 등의 이유로 코로나 유행이 다시 증가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특히 이번 여름 휴가철을 맞아 인구 이동이 많아지는 것도 코로나19 확진자 수 증가를 부추기는 요인이 될 수 있다는 전망도 나오고 있습니다.

[윤혜주 디지털뉴스부 기자 heyjude@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북한, 윤 대통령 취임 100일에 서해상으로 순항미사일 2발 발사
  • [속보] '계열사 부당지원' 박삼구 전 금호 회장 1심 징역 10년
  • 전국학부모회, 윤 대통령 교육 정책 비판 "감히 정책이란 이름 붙일 수 없어"
  • 유승민, 윤 대통령에 "생각·말·태도가 문제…1725일 남았다"
  • '머리카락 논란' 유튜버, 식당에 5000만 원 배상했다?…"허위 사실"
  • "람보르기니 100만 원에 팝니다"…'6억' 외제차 당근마켓 등장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