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박정식 전 서울고검장, 법무법인 지평 대표변호사로 합류

기사입력 2022-07-19 10:46 l 최종수정 2022-07-19 10: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박정식 전 서울고검장 / 사진=연합뉴스
↑ 박정식 전 서울고검장 / 사진=연합뉴스

법무법인 지평은 박정식 전 서울고검장(61·사법연수원 20기)이 대표변호사로 합류하게 됐다고 19일 밝혔습니다.

대구 출신으로 서울대 법대를 나온 박 전 고검장은 1991년 서울지검 남부지청에서 검사 생활을 시작해 대검찰청 중수2과장과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장·3차장, 대검 반부패부장 등을 지내며 특수통으로 이름을 날렸습니다.

대구지검에서는 대구 지하철공사장 도시가스 폭

발사고를 수사했고, 울산지검장 재직 시에는 산업안전 수사 실무 책자를 발간하기도 했습니다.

지평 관계자는 "박 대표 변호사는 검찰에서의 풍부한 수사 경험을 바탕으로 형사그룹과 중대재해대응센터, 금융증권 범죄수사대응센터 등을 이끌면서 최고의 형사 법률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 서영수 기자 engmath@mbn.co.kr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한 방으로 끝낸다…'괴물 미사일' 벙커버스터 최초 공개
  • 야 "기어이 국민과 대결" vs 여 "이재명 욕설 찾아봐라"…공방 '절정'
  • '경영위기 대학' 의대·약대 분리 매각 입법 추진
  • 기름값 1,600원대 하락에도…25년 만에 '반 년 연속' 무역적자
  • 부산 지하철역 2곳 방화 시도 50대 검거…휴지 불붙여 쓰레기통에 던져
  • 비번 경찰관에 딱 걸린 보이스피싱범…'텔레그램 보며 입금' 범죄 직감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