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연천 등 경기북부 호우경보…임진강 수위 상승

기사입력 2022-08-08 19:00 l 최종수정 2022-08-08 19: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역시 호우경보가 내려진 경기북부 상황도 알아보겠습니다.
연천을 비롯한 경기북부 지역에 시간당 100mm의 비가 쏟아지기도 했는데요.
연천 군남댐에 취재 기자가 나가있습니다.


【 질문 1 】
이혁재 기자, 연천에 많은 비가 내렸는데 임진강 수위는 괜찮은겁니까?

【 기자 】
네, 제 뒤로 보이시는 군남댐이 임진강 수위를 조절하는 댐인데요.

많은 비로 현재 13개 수문을 모두 부분 개방한 상황입니다.

현재 군남댐 수위는 30미터 정도로 상한선이라고 할 수 있는 '계획 홍수위' 40미터까지 10미터 정도 남겨두고 있습니다.

군남댐이 있는 이곳 연천은 오전부터 호우경보가 발효돼 있는 만큼 수위는 더 높아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댐 상류인 필승교 수위도 계속 오르는 추세입니다.

오늘 오전 6시 1미터 정도이던 수위는 4미터를 넘겼습니다.

위기대응 관심 단계인 7.5미터보다 3미터 정도 낮은 수치입니다.

북한에도 많은 비가 내리는 만큼 임진강 수위는 더 높아질 전망입니다.


【 질문 2 】
다른 지역들은 어떤가요? 비 피해가 컸을 것 같은데요.


【 기자 】
오후 한 때 포천시 영평교엔 홍수 경보가 내려지기도 했습니다.

오전까지 1.5미터 정도를 유지하던 영평교 수위는 오후에 4미터까지 치솟았지만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습니다.

또 포천 관인면엔 140mm가 넘는 비가 쏟아졌습니다.

경기 의정부시에선 중랑천이 범람하면서 인근 주차장이 물에 잠겨 차량 3대가 침수되기도 했습니다.

경기 양주시의 한 저수지에선 사람 한 명이 고립돼 구조 작업이 진행됐습니다.

소방당국은 오전부터 폭우피해로 인해 발생하는 안전조치와 배수 지원을 계속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연천군 군남댐에서 MBN뉴스 이혁재입니다. [yzpotato@mbn.co.kr]

영상취재: 김진성 기자
영상편집: 이주호
화면제공: 경기북부소방재난본부, 의정부시청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여성, 남성보다 비연애 상태에 만족...연애·결혼·출산의향 낮아
  • 윤건영 "김건희 대표 코바나컨텐츠, 정부 지원 받으며 임금 체불"
  • 한국인 사망원인 1위, 40대부터는 '암'...10∼30대는?
  • 39명 여성 돈 뜯어낸 '꽃미남 한국인'...알고 보니 中 유부남
  • 부산서 에어컨 실외기 철거하던 50대 작업자 추락사
  • "개업한 지 한 달인데"…공짜 안주에 맥주 5병 시킨 남성들 2만 원 '먹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