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담배꽁초 튀김' 치킨집 적반하장 태도 논란 빚더니 결국 폐업

기사입력 2022-08-11 10:16 l 최종수정 2022-08-11 10: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프랜차이즈 본사 측에서 홈페이지에 사과문 올려

사진=온라인커뮤니티
↑ 사진=온라인커뮤니티

배달된 치킨에서 기름에 튀겨진 담배꽁초가 발견돼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문제가 된 매장의 점주가 본사 측에 폐업하겠다는 뜻을 밝힌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해당 프랜차이즈 본사 측은 어제 홈페이지에 올린 사과문에서 "믿고 찾아주신 고객 여러분께 이번에 발생한 위생 관련 문제에 대해 깊은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며 "발생한 문제를 신속하게 인정하고 조치하지 못하는 미흡한 모습을 보여 죄송하다"고 밝혔습니다.

본사는 "해당 문제가 발생한 매장에 대해 본사 직권으로 일차적으로 15일 영업정지 처분을 내렸다"며 "이차적으로 가맹점주 협의회와 회의를 통해 추가 징계를 결정하던 중, 해당 매장 점주가 '브랜드와 다른 가맹점주분들에게 피해를 끼쳐 죄송하다'며 폐업 결정을 해주셨다"고 했습니다.

그러면서 "점주 협의회와 본사는 이를 받아들이기로 했고, 더불어 본사에서 고객 대응을 담당한 직원 또한 감봉·해당 업무 배제 조치 후 차후 추가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며 "피해를 입으신 고객분께 본사 관리자가 직접 찾아 뵙고 사과의 말씀을 드릴 예정"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사진=온라인커뮤니티
↑ 사진=온라인커뮤니티

해당 논란은 지난 9일 피해를 입은 소비자 A씨가 온라인에 글을 게재하며 알려지게 됐습니다.

A씨는 "치킨을 시켰는데 담배 튀김이 왔다"면서 치킨 조각에 붙어 함께 튀겨진 담배꽁초를 찍은 사진을 올렸습니다. 꽁초에 새겨진 담배 브랜드 로고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A씨는 "매장에 전화해서 따지고 배달 앱을 통해 환불받았는데 매장 태도에 너무 화가 난다"면서 "매장 사장님이 여자, 남자 두 분이신 것 같은데 두 분 다 담배를 피우지 않는다며 나 몰라라 하시더니 '감자튀김 아니냐'며 먹어보라고 하더라"고 했습니다. 이어 "담배 제품명까지 적혀 있는데 '맛있게 드세요'라고 해서 어이가 없었다"며 "이후 해당 사장이 방문해 직접 보고 담배임을 인정했다"고 전했습니다.

A씨는 본사 측에도 연락을 취했으나 "그 지점 사장님들 담배 안 피우신다"는 답변을 받았다고 했습니다. 그는 "본사에서 저걸 수거해 가겠다고 하길래 제가 도저히 믿을 수가 없어 식약처에 맡겨 검사하겠다고 했다"며 분노를 표출했습니다.

사진=온라인커뮤니티
↑ 사진=온라인커뮤니티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아빠 힘든 일 하지 마세요' 그 말이 마지막…아들 잃은 아버지는 눈물만
  • 중대재해처벌법 적용 검토…관리 미흡·인과관계가 관건
  • [단독] 제명된 변호사가 사건 수임…'사기 혐의' 체포
  • 반대 집회 속 아베 국장 강행…G7 정상 모두 불참
  • 물이 뚝뚝…동대구역 물품보관함서 갇혀 있던 강아지 구조
  • "개업한 지 한 달인데"…공짜 안주에 맥주 5병 시킨 남성들 2만 원 '먹튀'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