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어린이보호구역 달리던 '14톤 음주 트럭' 상가 덮쳐

기사입력 2022-08-17 16:43 l 최종수정 2022-08-17 17: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음주운전 14톤 트럭, 정육점 덮쳐
60대 트럭 운전자, 면허정지 수치

오늘 오전 대구의 한 도로 교차를 지나던 14톤 트럭이 상가로 돌진했다. / 사진 = CCTV 캡처
↑ 오늘 오전 대구의 한 도로 교차를 지나던 14톤 트럭이 상가로 돌진했다. / 사진 = CCTV 캡처

술에 취해 대형 트럭을 몰던 60대 운전자가 어린이보호구역 내 교차로를 지나다 상가로 돌진하는 아찔한 사고가 일어났습니다.

대구시 수성구 만촌동의 한 초등학교 인근 교차로에서 60대 운전자 몰던 14톤 트럭이 정육점으로 돌진한 건 오늘 오전 8시 50분쯤입니다.

교차로에서 우회전하던 14톤 트럭은 도로 건너편에 있는 정육점 상가로 돌진했습니다.

이 사고로 60대 트럭 운전자가 다리 등이 골절되는 중상을 입어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사고 발생 시각, 정육점은 아직 문을 열지 않아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습니다.

사고가 난 장소는 평소 인근 초등학교 학생들의 등굣길로 사용됐는데, 방학 기간인 덕분에 오가는 학생들이 없었습니다.
오늘 오전 대구의 한 도로 교차를 지나던 14톤 트럭이 상가로 돌진했다. / 사진 = 대구소방본부 제공11
↑ 오늘 오전 대구의 한 도로 교차를 지나던 14톤 트럭이 상가로 돌진했다. / 사진 = 대구소방본부 제공11

사고를 낸 운전자는 음주 상태로 확인됐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병원에서 음주 측정한 결과 면허정지 수준의 혈중알코올 농도가 측정됐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추가 조사를 통해 정확한 사고 경위 등을 조사할 예정입니다.

[안진우 기자 tgar1@mbn.co.kr]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서울 아파트에서 남녀 3명 숨진 채 발견...경찰 조사
  • 합참 "북 미사일 600km 비행"…외신들 신속 보도
  • "추석에 시어머니가 꿈에 나와"…5억 복권 당첨자가 꾼 꿈
  • 일산 호수공원서 '포켓몬고' 행사 열려…경제효과 기대
  • 성매매 단속 현장서 체포된 트렌스젠더...창문으로 탈출 시도
  • "고추 먹는데 살아있는 애벌레 기어 다녀…트라우마 생겨"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