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빨래 중 폭발해 유리 깨진 삼성 세탁기…소비자원 "해명 요청"

기사입력 2022-08-18 11:40 l 최종수정 2022-08-18 11: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삼성전자 "답변 준비 중"

폭발한 삼성전자 세탁기 / 제보자 제공 = 연합뉴스
↑ 폭발한 삼성전자 세탁기 / 제보자 제공 = 연합뉴스

최근 삼성전자 드럼 세탁기 유리문이 깨지는 사고가 발생한 것에 대해 한국소비자원이 조사에 나섰습니다.

한국소비자원은 언론 보도를 통해 삼성전자 세탁기가 빨래를 하는 도중 유리문이 깨지는 사고가 발생한 것을 접하고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에 해당 사건을 자체 접수했습니다.

아울러 삼성전자 측에 사실관계 확인과 해명을 요청하는 공문을 보냈다고 오늘(18일) 밝혔습니다.

소비자원은 삼성전자에 공문을 세 차례 보냈고, 삼성전자의 답변은 아직 받지 못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소비자기본법 8조에 따르면 소비자원은 물품 등으로 소비자의 생명·신체 또는 재산에 대한 위해를 방지하기 위한 목적으로 정보를 수집할 수 있습니다. 또 위해 정보 분석 결과에 따라 필요한 경우 소비자 안전 경보를 발령하거나 사업자에게 시정 권고를 할 수 있습니다.

앞서 지난달 13일 인천 강화군의 한 소비자는 삼성전자 2020년형 모델 세탁기로 빨래를 하던 중 유리 문이 떨어져 깨지는 사고를 겪은 바 있습니다. 이 소비자는 언론을 통해 "아이들이 소파에 앉아 있었는데 저 앞으로 도망갈 정도로 (소리가) 엄청나게 컸다"며 "'뻥'하고 엄청난 소음이 들렸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습니다.

또 지난 8일에는 서울 공릉동에서 구매한 지 넉 달밖에 안 된 삼성 세탁기 유리 문이 깨지는 사고가 발생하기도 했습니다.

삼성전자 측은 소비자원이 보낸 공문에 대한 답변을 준비하고 있으며, 소비자원은 답변 자료를 받는 대로 대응 방향을 결정하겠다고 전했습니다.

[윤혜주 디지털뉴스부 기자 heyjude@mbn.co.kr]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서울 아파트에서 남녀 3명 숨진 채 발견...경찰 조사
  • 합참 "북 미사일 600km 비행"…외신들 신속 보도
  • "추석에 시어머니가 꿈에 나와"…5억 복권 당첨자가 꾼 꿈
  • 일산 호수공원서 '포켓몬고' 행사 열려…경제효과 기대
  • 성매매 단속 현장서 체포된 트렌스젠더...창문으로 탈출 시도
  • "고추 먹는데 살아있는 애벌레 기어 다녀…트라우마 생겨"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