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김건희 논문 검증단', 검증 결과 발표…"표절 맞다" 결론

기사입력 2022-09-06 19:00 l 최종수정 2022-09-06 19: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윤석열 대통령의 부인, 김건희 여사의 논문은 표절의 집합체다.
지난달 1일 국민대 발표 이후 표절 의혹을 직접 검증하겠다고 밝힌 교수단체가 공개한 검증 결과입니다.
이시열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지난달 1일, 국민대는 김건희 여사의 논문 가운데 3편은 표절로 볼 수 없고, 1편은 '검증불가'로 판정을 내렸습니다.

판정 결과가 나오자 전국 14개 교수·학술단체로 구성된 이른바 '범학계 국민검증단'이 자체 재검증에 들어갔습니다.

검증단은 김 여사의 모든 논문이 표절의 집합체라며 강하게 비판했습니다.

▶ 인터뷰 : 김용석 / 대학정책학회장
- "내용과 문장, 개념과 아이디어 등 모든 면에서 광범위하게 표절이 이루어졌음을 확인하였다."

또 타인의 논문뿐만 아니라 블로그와 지식거래사이트 자료까지 무단사용했다고 주장했습니다.

특히 '회원 유지'를 영문으로 'member yuji'로 번역해 논란이 된 논문은 총 118개의 문장 중 50개의 문장이 타 논문과 신문기사 등을 그대로 복사한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김 여사가 석사학위를 받은 숙명여대에서도 석사학위 논문을 신속히 조사하라는 서명 운동이 시작됐습니다.

▶ 인터뷰 : 권정은 / 숙명여대 재학생
- "7일까지 오프라인 연서명을 받을 것이고 궁극적으로는 본교 연구윤리진실성위원회의 본 조사를 받는 게 저희의 목표입니다."

경찰은 지난 2일 김 여사의 허위 경력 의혹에 대해 불송치 결정했지만, 논문 표절 의혹은 계속될 것으로 보입니다.

MBN뉴스 이시열입니다. [easy10@mbn.co.kr]

영상취재 : 변성중·이동학·안지훈 기자
영상편집 : 최형찬
그 래 픽 : 김정연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서해 피격' 서훈 영장실질심사 시작…취재진에 묵묵부답
  • "구매대행한테 돈 뜯겼다"…명품 패딩 100만 원 깎아준다더니 '연락두절'
  • 내년부터 유통기한 대신 '소비기한' 표기…달라지는 점은?
  • 인도에서 생방송 중이던 한국 女스트리머, '성추행 당하고 납치 당할 뻔'
  • 전장연, 오늘 '기습시위' 돌입…4호선은 아수라장
  • "김장 쓰레기 싱크대에 버려 저층세대로 역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