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헤어진 연인 스토킹에 가족까지 폭행…검찰 수사서 구속

기사입력 2022-09-23 10:10 l 최종수정 2022-09-23 10: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경찰 구속영장 신청 2번 기각…송치 후 추가범죄 발견

서울중앙지검 / 사진=연합뉴스
↑ 서울중앙지검 / 사진=연합뉴스

서울중앙지검 여성아동범죄조사부(김은미 부장검사)는 헤어진 연인을 수 개월간 스토킹한 20대 남성을 스토킹처벌법 위반 등 혐의로 구속했다고 23일 밝혔습니다.

A씨는 지난 5월 전 연인 B씨로부터 헤어지자는 말을 들은 뒤 이달까지 B씨에게 여러 차례 문자·전화를 하거나 찾아가는 등 스토킹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그는 특히 경찰 수사 단계에서 받은 접근금지 잠정조치를 위반하고 B씨의 집을 찾아가 그 어머니를 폭행하기까지 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경찰은 두 차례 A씨의 구속 영장을 신청했으나, 법원은 영장을 모두 기각했습니다. A씨에게 내려진 접근금지 잠정조치도 기간 만료로 해제됐습니다.

사건을 송치받은 검찰은 수사 과정에서 A씨의 스토킹이 송치 이후에도 계속된 사실을 파악하고, 지난달 재차 접근금지 잠정조치를 청구해 피해자와 가해자를 분리했습니다.

검찰은 이후 보강 수사를 거쳐 A씨에게 스토킹처벌법 위반

과 상해, 보복폭행 혐의를 적용해 3번째 구속영장을 청구했습니다. 법원은 전날 A씨의 영장을 발부했습니다.

검찰은 "수사나 재판 중인 스토킹 범죄 사건에서 피해자·가해자 분리가 필요한 경우를 살피기 위해 전수 점검 중"이라며 "심리치료 등 피해자 지원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 서영수 기자 engmath@mbn.co.kr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서울 아파트에서 남녀 3명 숨진 채 발견...경찰 조사
  • 북한, 동해상으로 단거리 탄도미사일 1발 발사
  • 내일 실외마스크 전면 해제…PCR 검사·격리 기간 완화 검토도
  • "추석에 시어머니가 꿈에 나와"…5억 복권 당첨자가 꾼 꿈
  • [영상] '샌드위치'로 SNS 스타된 꼬마, 유명세로 기아 문제 해결 나서
  • 성매매 단속 현장서 체포된 트렌스젠더...창문으로 탈출 시도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