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한국인 사망원인 1위, 40대부터는 '암'...10∼30대는?

기사입력 2022-09-27 16:09 l 최종수정 2022-09-27 16:1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작년 하루 평균 37명 스스로 목숨 끊어…한국, OECD 자살률 1위
코로나19 사망자 5030명…전체 1.6%

통계청, 2021 사망 원인 통계 발표 / 사진 = 연합뉴스
↑ 통계청, 2021 사망 원인 통계 발표 / 사진 = 연합뉴스

지난해 한국인 사망 원인 1위로 10대부터 30대까지는 자살, 40대 이후는 암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통계청은 27일 '2021년 사망 원인통계' 발표를 통해, 작년엔 하루 평균 37명이 스스로 목숨을 끊었으며, 한국은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국가 중 대한민국이 가장 높은 자살률을 보였다고 밝혔습니다.

△ 10∼30대 사망원인은 자살이 최다…40대 이후는 암

작년 전체 사망자 31만 7천 680명의 사망 원인 중 가장 많은 것은 암(악성 신생물)으로, 전체의 26.0%를 차지했습니다.

연령별로 보면 10대부터 30대까지의 사망 사인으로 자살이 가장 많았으며, 자살 사망자 비중은 △10대(43.7%) △20대(56.8%) △30대(40.6%)에 이릅니다.

40대 이후의 사망원인 1위는 암입니다. 암으로 사망한 사망자 비율은 △40대(27.7%) △50대(35.4%) △60대(41.4%) △70대(34.7%) △80세 이상(17.1%)순 입니다.

△ 작년 한국서 하루 평균 36.6명 자살…OECD 국가 중 1위

OECD 연령표준화 자살률 / 사진 = 연합뉴스
↑ OECD 연령표준화 자살률 / 사진 = 연합뉴스

대한민국에서 작년 자살 사망자는 1만 3천 352명으로 전년보다 1.2%가 증가한 수치입니다.

하루 평균 자살 사망자 수는 36.6명이고, 자살 사망률은 작년 26.0명으로 전년보다 1.2% 상승했습니다. 자살 사망률이란 인구 10만 명당 자살한 사람 수를 의미합니다.

자살은 10대부터 30대에서 1위를 차지한 것뿐만 아니라 40대와 50대에서도 사망 원인 2위, 60대에서도 4위에 올랐습니다.

자살률은 남자(35.9명)가 여자(16.2명)의 2.2배였으며, 남녀 간 자살률 성비는 10대가 1.1배로 가장 낮았고 80세 이상이 3.7배로 가장 높았습니다.

또한 OECD 국가 간 연령표준화 자살률(국가 간 연령구조 차이를 제거한 표준화 사망률로, OECD 표준인구 10만명당 명)로 보면 한국은 23.6명입니다. 이는 OECD 38개국 평균 11.1명의 2배가 넘는 수치입니다.

자살률이 20명대인 국가는 한국을 제외하면 리투아니아(20.3명)가 유일합니다.

△ 암 사망률은 폐암·간암·대장암·위암 순

암 사망률 추이 / 사진 = 연합뉴스
↑ 암 사망률 추이 / 사진 = 연합뉴스

작년 암 사망자는 8만 2천 688명, 사망률은 10만 명당 161.1명으로 전년보다 0.6% 늘었습니다.

암 종류별 사망률은 △폐암(36.8명) △간암(20.0명) △대장암(17.5명) △위암(14.1명) △췌장암(13.5명) 순입니다.

남자의 암 사망률은 199.0명으로 여자 123.4명의 1.6배이며, 남자는 폐암, 간암, 대장암 순으로 사망률이 높았고 여자는 폐암, 대장암, 췌장암 순으로 사망률이 높았습니다.

암 다음으로 가장 많았던 사망 원인으로는 △심장 질환(9.9%), △폐렴(7.2%), △뇌혈관 질환(7.1%), △자살(4.2%), △당뇨병(2.8%), △알츠하이머병(2.5%), △간 질환(2.2%), △패혈증(2.0%), △고혈압성 질환(2.0)이 뒤를 이었습니다.

△ 코로나19로 인한 사망자도 전체 사망 중 1.6% 차지해

한편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지난해 이로 인한 사망자 수가 전년 대비 크게 늘었습니다. 지난해 코로나19 사망자 수는 5,030명으로 전년 대비 4,080명 증가했으며, 전체 사망 중 1.6%를 차지합니다.

코로나19 사망률은(인구 10만 명당 사망자 수) 9.8명으로 전년보다 7.9명(429.6%) 증가했습니다. 60세 이상에서 사망률 급증했으며

, 80세 이상 사망률이 124.0명으로 가장 높았습니다.

여성의 경우, 처음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여성의 사망원인 10위에 올랐습니다.

노형준 통계청 인구동향과장은 "2021년 이전에는 거의 보이지 않았던 코로나19로 인한 사망자 수가 10위를 차지하고 있는 점을 보면 코로나가 사망자 수 증가에 많은 영향을 준 것으로 보인다"라고 설명했습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강원 헬기 추락…50대 여성 동승자 탑승 이유 파악 중
  • '술자리 의혹 제기' 더탐사, 한동훈 장관 아파트 '무단 침입'
  • 대만 지방선거 집권 민진당 참패…차이잉원 총통 여당 대표직 사퇴
  • 또 '빙상 성폭력'…쇼트트랙 코치 10대 제자에게 성범죄
  • 출근길에 6,800만 원 수표 주워 신고한 광주 자영업자 "빨리 찾아갔으면…"
  • ‘월드컵 미녀’로 뜨는 일본 여성 드러머…한국인 팔로워 급증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