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고시원비 깎아준 주인 10만 원 뺏으려 살해한 남성 구속

민경영 기자l기사입력 2022-09-30 07:00 l 최종수정 2022-09-30 07: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자신의 월세를 깎아준 고시원 주인을 살해하고 현금을 훔쳐 달아났다 붙잡힌 남성이 구속됐습니다.
피해자에게 할 말이 없냐는 질문에는 '죄송하다'는 한 마디가 전부였습니다.
민경영 기자입니다.


【 기자 】
후드 티를 입고 모자를 푹 눌러 쓴 남성이 경찰에 붙들려 나옵니다.

자신이 살던 고시원의 70대 주인을 살해하고 현금 10만 원을 훔친 A 씨입니다.

A 씨는 피해자를 살해한 뒤 곧바로 달아났지만 서울의 한 찜질방에서 경찰에 검거됐습니다.

직업이 없던 자신을 위해 고시원 월세까지 깎아줬던 피해자에게는 죄송하다는 짧은 한마디가 전부였습니다.

- "피해자와 유족에게 할 말 없나요?"
- "죄송합니다."

서울중앙지방법원은 A 씨에게 구속영장을 발부했습니다.

이웃 주민들은 피해자가 평소 주변의 원한을 살만한 사람이 아니었는데도 세입자에게 살해됐다며 안타까워했습니다.

▶ 인터뷰 : 이웃 주민
- "아니 세상에 9년 10년 동안 월세도 삭감해주면서 했으면 그 덕을 갖다가 그렇게 해도 되느냐고…."

사건 당일은 A 씨가 방을 빼기로 한 날이었고, 마지막 인사를 하러 피해자를 만났다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현재 경찰은 정확한 범행 동기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MBN뉴스 민경영입니다.[business@mbn.co.kr]

영상취재 : 이동학 기자
영상편집 : 김상진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조규성 2골에도 가나에 2-3 분패
  • '50억 클럽'도 폭로…"곽상도, 김만배에 돈 꺼내주고 징역살라 해"
  • [단독] 20년째 식중독 사망 0명?…엉터리 통계에 처벌도 약해
  • 추락 헬기 원인 놓고 충돌…"한 달 전 기체 이상" vs. "결함 없다"
  • 하와이 마우나 로아 화산 분화 시작…세계 최대 활화산
  • "한국, 월드컵 빨리 탈락하길"…김민재 부상 걱정한 이탈리아 기자 농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