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윤 대통령 부부 옆에 선 여성…알고보니 현대가 며느리

기사입력 2022-09-30 17:06 l 최종수정 2022-09-30 17: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정 사장, 정현선 씨와 '아산서원'서 인연 맺어 결혼 후 득녀

지난 7월 28일 열린 울산시 현대중공업에서 열린 차세대 이지스 구축함 정조대왕함 진수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 = 연합뉴스
↑ 지난 7월 28일 열린 울산시 현대중공업에서 열린 차세대 이지스 구축함 정조대왕함 진수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 = 연합뉴스

지난 7월 울산 현대중공업에서 열린 진수식에서 윤석열 대통령의 부인 김건희 여사 옆에 선 여성이 정몽준 아산재단 이사장의 며느리이자 정기선(40) HD 현대 사장의 아내인 정현선(28) 씨라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정 씨가 공식 석상에 얼굴을 보인 건 이날이 처음이었습니다.

지난 7월 28일 울산시 현대중공업에서는 해군의 차세대 이지스 구축함인 정조대왕함 진수식이 열렸습니다. 국내 기술로 설계‧건조한 정조대왕함을 진수하는 날이어서 윤석열 대통령 부부를 비롯한 정기선 HD 현대 사장, 군 주요 지휘자, 국회의원, 대통령실 참모진 등 각계 인사 150여 명이 참석했습니다.

이날 진수식과 기념 촬영 현장에서 정 사장 부부는 윤 대통령 부부와 함께했습니다. 현대중공업 관계자는 “조선 업계에서는 진수식에 선주의 부인이 참석하는 것이 전통”이라고 전했습니다.

정 사장 부부는 2020년 결혼했는데 당시 정몽준 이사장은 결혼식에서 "며느리는 어떤 분이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대한민국의 건강한 여성”이라고만 답했습니다. 언론에 공개된 결혼식 사진에서도 정 씨의 얼굴은 모자이크 처리됐습니다.

교육자 집안에서 자란 1994년생인 정 씨는 연세대 언더우드 국제대학(UIC) 아시아학부에서 학사 학위를 얻고, 서울대 국제대학원에 진학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대학교 재학 시절에는 연

세대 학생 홍보대사를 맡았고, 정주영 현대그룹 창업주의 뜻을 담아 만든 ‘아산서원’의 온라인 홍보단으로 활동하기도 했습니다.

재계에 따르면, 두 사람은 '아산서원'으로 인연을 맺어 지난 2020년 7월 4일 서울 포시즌스호텔에서 결혼했습니다. 결혼 1년 후인 지난해 득녀했습니다.

[김지영 디지털뉴스부 인턴기자 jiyoungkim4725@naver.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문 전 대통령 저서에 "노무현 대통령, 화물연대 무리한 파업에 단호한 대응"
  • 이준석 "이대남 커뮤니티 만들 생각 없어…추측성 기사 난무"
  • 박영선 "민주당, 이재명 당 대표 이후 분당 가능성 보여"
  • 계란 투척에 놀란 이재용…법정 앞에서 봉변
  • [카타르] '특급 조커' 이강인, 운명의 포르투갈전서 선발 출전할까
  • "가나 응원해서 죄송합니다"…악플 테러에 결국 사과한 가나쌍둥이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