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부산 지하철역 2곳 방화 시도 50대 검거…휴지 불붙여 쓰레기통에 던져

박상호 기자l기사입력 2022-10-01 19:30 l 최종수정 2022-10-01 20: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부산 지하철 역사 2곳에 불을 지르려 한 50대 남성이 경찰에 긴급체포됐습니다.
경찰에 따르면 이 남성은 오늘 오전 5시 50분과 10시 9분에 도시철도 1호선 다대포해수욕장역과 시청역 승강장에서 휴지에 불을 붙여 쓰레기통에 던진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다대포해수욕장역에서는 한 시민이 들고 있던 생수로 불을 껐고 시청역에선 시민이 소화기로 즉시 진화해 큰 피해는 발생하지 않았지만, 승객들이 급히 대피하는 소동이 빚어졌습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기자 섬네일

박상호 기자

보도국 전국부이메일 보내기페이스북 가기
  • 부산울산취재본부 근무
  • MBN 박상호 기자입니다.
화제 뉴스
  • [카타르] "라인 넘은 거 아냐?"...日 16강 진출 '역전골' 오심 논란
  • 20년전 포르투갈 꺾었던 박지성 "거칠게 압박하라…한국 승리할 것"
  • '국조 특위' 만난 유가족…"철저한 진상규명 해 달라" 호소
  • 한국 이어 일본에 당한 독일...또 조별리그 탈락
  • "김장 쓰레기 싱크대에 버려 저층세대로 역류"
  • 홍준표 "文, 서훈 구속영장 청구되니 이젠 겁나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