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이기일 차관 "내년 3월쯤 노마스크"…내일부터 요양병원 대면면회 허용

기사입력 2022-10-03 10:00 l 최종수정 2022-10-03 10:2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이기일 보건복지부 제2차관이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에 대해 "내년 3월쯤 유행이 거의 끝나면 충분히 벗을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 차관은 코로나19와 독감이 동시에 유행할 올겨울이 고비인 만큼, 혹시 모를 재유행에 대비해 의료·방역체계를 갖추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실내 마스크 의무에 대해 다양한 전문가 의견을 수렴하겠다는 점도 강조했습니다.

한편, 내일(4일)부터는 요양병원을 비롯한 감염 취약 시설의 대면 접촉 면회가 허용됩니다.

[유승오 기자 victory5@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속보] 尹, 화물연대에 "명분없는 요구 계속하면 모든 방안으로 대처"
  • '증여성 거래'인가…12억 평촌 아파트가 4억 원대에 '직거래'
  • 초2 여학생에 엉덩이 토닥한 담임교사…징역형 집행유예 선고
  • "예수의 신체가 트렌스젠더?" 영국 명문대학서 나온 주장에 반발
  • [카타르] 조규성, 유럽행?…이영표 "스카우트 연락 왔다"
  • [카타르] 이강인, 종료 1분 남긴 시점 '이 행동'에 누리꾼 감동…"실력도 인성도 최고"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