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유턴하던 벤츠와 '쾅' 부딪힌 과속 차량…상대 차량 과실 여부는?

기사입력 2022-10-03 17:22 l 최종수정 2022-10-03 17: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한문철 "제한 속도보다 시속 20km 이상 빠르면 차주도 잘못"

상시 유턴 구역에서 유턴하는 차량과 사고가 났다 / 사진 = 유튜브 한문철 TV
↑ 상시 유턴 구역에서 유턴하는 차량과 사고가 났다 / 사진 = 유튜브 한문철 TV

상시 유턴 구역에서 유턴하는 차량과 사고가 난 차주의 블랙박스 영상이 공개돼 화제입니다.

지난달 29일 유튜브 채널 '한문철TV'에는 '상시 유턴 구역에서 유턴하는 벤츠와 사고…블랙박스 차는 폐차 수준'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습니다.

지난달 17일 충청남도 아산시에서 발생한 사고 영상에는 직진 차선에서 주행하던 제보자 차량이 상시 유턴 차선에서 유턴하는 차량과 충돌하는 모습이 담겼습니다.

제보자는 "중앙선 침범 여부와 차량이 교차로 진입 직전 정지선에서 황색 불로 바뀌었는데 그것도 신호 위반으로 볼 수 있는지 궁금하다"며 "상대방 차량의 과실 여부를 알고 싶다"고 말했습니다.

상시 유턴 구역에서 유턴하는 차량과 사고가 났다 / 사진 = 유튜브 한문철 TV
↑ 상시 유턴 구역에서 유턴하는 차량과 사고가 났다 / 사진 = 유튜브 한문철 TV

이어 "차량 충돌 사고로 인해 폐차 예정"이라며 "제한 속도는 시속 60km였는데 당시 80km로 주행했다"며 자신의 과속을 인정했습니다.

이에 한문철 변호사는 "제한 속도보다 시속 20km 이상 빠르다면 가해 차량으로 볼 가능성이 크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블랙박스 차는 딜레마 존인 것으로 파악되며, 신호 위반에 해당하지 않는다"며 "블랙박스 차 속도가 시속 60km이었을 때 피할 수 있는가와 60km이었어도 차가 많이 망가졌을까가 중점"이라고 전했습니다.

또한 "상대 차가 중앙선을 침범한 것으로는 보기 어렵다"며 "상시 유턴한 차가 더 잘못했지만 과속한

블랙박스 차도 잘못"이라고 지적했습니다. 그러면서 "과속했기 때문에 차가 더 많이 망가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해당 사연을 접한 네티즌들은 "불붙인 건 벤츠인데, 기름 부은 건 확실히 블박차", "언젠가 사고가 날 수밖에 없는 운전 경험과 과속이네요"라는 반응을 보였습니다.

[김지영 디지털뉴스부 인턴기자 jiyoungkim4725@naver.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역전골 논란에도...일본, 스페인 꺾고 2연속 16강 '새 역사'
  • 검찰총장, 서해피격 수사에 "선입견도 편견도 없다"
  • 한국 이어 일본에 당한 독일...또 조별리그 탈락
  • 인도에서 생방송 중이던 한국 女스트리머, '성추행 당하고 납치 당할 뻔'
  • "김장 쓰레기 싱크대에 버려 저층세대로 역류"
  • 홍준표 "文, 서훈 구속영장 청구되니 이젠 겁나나"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