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부산 음주사고 밤엔 줄고 새벽시간 급증..."불시 단속 강화"

기사입력 2022-10-06 10:27 l 최종수정 2022-10-06 11: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06시~08시 발생 사고 전년대비 100% 증가
8일부터 시간.장소 바꿔가며 불시 단속

/부산경찰청 제공
↑ /부산경찰청 제공

사회적 거리두기가 완전 해제된 이후 부산에선 밤 시간대 음주운전 사고가 줄어든 반면 심야와 새벽시간대에는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부산시 자치경찰위원회와 부산경찰청이 올해 음주운전 교통사고를 분석한 결과 야간(22시~24시)에는 전년보다 사고 건수가 30% 감소했지만, 자정 이후로 급증하는 추세를 보였다고 밝혔습니다.

시간대별로는 자정부터 새벽 2시 사이 발생한 사고가 41% 늘었고, 오전 6시부터 8시 사이에는 무려 100% 증가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에 따라 경찰은 오는 8일 토요일부터 심야와 새벽시간에 부산 시내 전역에서 불시 음주운전 단속을 펼치기로 했습니다.



경찰서간 경계지점 간선도로에선 2개 경찰서 교통경찰이 합동단속팀을 꾸리고, 단속 시간과 단속 장소도 수시로 변경해 단속 효과를 높인다는 계획입니다.

부산경찰청 관계자는 "숙취 운전에 대해서도 경각심이 필요하다며, 음주운전으로 의심되는 차량을 발견하면 112로 적극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박상호 기자 hachi@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서해 피격' 서훈 영장실질심사 시작…취재진에 묵묵부답
  • [단독] 성착취 육군 장교, 'n번방' 영상 갖고 있었다…"멤버 추정"
  • 조국, 총선 나오나?…우상호 "4년전엔 권했는데 지금은 불가능"
  • 인도에서 생방송 중이던 한국 女스트리머, '성추행 당하고 납치 당할 뻔'
  • 전장연, 오늘 '기습시위' 돌입…4호선은 아수라장
  • "김장 쓰레기 싱크대에 버려 저층세대로 역류"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