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특수본, 이태원 참사 당시 용산경찰서장 등 4명 구속영장 신청

기사입력 2022-12-01 15:19 l 최종수정 2022-12-01 15:19

이태원 참사 원인을 수사 중인 경찰청 특별수사본부가 경찰측 주요 피의자들 4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다. .
사진=연합뉴스
↑ 사진=연합뉴스

특수본에 따르면 구속영장 신청 대상자는 박성민 전 서울청 공공안녕정보외사부장, 이임재 전 용산경찰

서장, 김진호 전 용산서 정보과장, 송병주 전 용산서 112상황실장 등 4명으로, 박 전 부장과 김 전 과장은 증거인멸 교사, 이 전 서장과 송 전 실장은 업무상 과실치사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특수본 관계자는 "타 기관 주요 피의자들에 대해서도 구속영장 신청 여부를 검토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오지예 기자 calling@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