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배우 염동헌 투병 중 별세...향년 54세

기사입력 2022-12-03 14:12 l 최종수정 2022-12-03 14:17
소속사 "연기 사랑하고 열정적이었던 모습 기억하겠다"

배우 염동헌이 2일 별세했다. / 사진=스타빌리지엔터테이먼트 홈페이지
↑ 배우 염동헌이 2일 별세했다. / 사진=스타빌리지엔터테이먼트 홈페이지

배우 염동헌이 2일 밤 향년 54세로 별세했습니다.

소속사 스타빌리지엔터테인먼트는 "배우 염동헌 씨가 지난 2일 오후 11시 50분경 투병 중 별세했다"며 "연기를 사랑하고 열정적이었던 고인의 모습을 기억하겠다"고 3일 밝혔습니다.

1968년 강원도 속초에서 태어난 고인은 동국대학교에서 일어일문학을 전공하고 1994년부터 연극 무대를 중심으로 연기 생활을 해왔습니다.

그는 드라마 '베토벤 바이러스'(2008), '공주의 남자'(2011), '더킹 투하츠'(2012), '피노키오'(2014) 등에서 단역과 조연을 거쳤고, 가장 최근에는 JTBC '공작도시'(2021)에 출연했습니다.

영화 '황해'(2010), '아수라'(

2016), '조선명탐정: 흡혈괴마의 비밀'(2018), '배심원들'(2019)에도 출연했으며 '허생전', '한 씨 연대기', '그대를 사랑합니다' 등 연극 무대에서도 활발하게 활동했습니다.

빈소는 서울 원자력병원장례식장 2호실에 차려졌으며, 발인은 4일 낮 12시, 장지는 인천가족공원입니다.

[오서연 디지털뉴스부 인턴기자 syyoo98@yonsei.ac.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