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이재명 "검찰이 연기지도"에 남욱 "캐스팅하신 분이 발연기 지적 송구스러워"

기사입력 2022-12-07 14:54 l 최종수정 2022-12-07 15:32
남욱, 검찰 출석해 이재명 주장 반박



오늘(7일) 대장동 사건과 관련한 조사를 받으러 서울중앙지검에 출석한 남욱 변호사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향해 처음으로 공개적으로 발언했습니다.

이재명 대표가 남욱 변호사를 겨냥해 “연기를 하도록 검찰이 아마 연기 지도를 하는 것이 아닌가 생각이 드는데, 연출 능력도 아주 낙제점이다"라고 언급한 것과 관련해 남 변호사는 "캐스팅하신 분이 발연기를 지적해 송구스럽다"라고 맞받아쳤습니다.

그러면서 "이 작품은 영화가 아니라 다큐멘터리이다."라고 말했습니다.

설명을 요구한 취재진의 질문엔 답

없이 검찰청으로 들어갔지만 그간 일관되게 주장해왔듯 외부 회유로 진술을 번복한 사실이 없다는 의미로 풀이됩니다.

남 변호사가 재판 도중 이재명 대표의 의사에 따라 대장동 사업이 움직였다고 진술한 건 수차례 있었지만 법정 밖에서 이 대표를 향해 공식적으로 입장을 내놓은 것은 처음입니다.

[ 박은채 기자 icecream@mbn.co.kr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