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울산서 곰 3마리 탈출해 사살…곰 공격으로 사육농장 부부 사망 가능성

기사입력 2022-12-09 03:06 l 최종수정 2022-12-09 03:08

울주군이 주민들에게 보낸 문자메시지
↑ 울주군이 주민들에게 보낸 문자메시지


울산시 울주군의 한 곰 사육 농장에서 곰 3마리가 탈출했다가 모두 사살됐습니다.

사육장 앞 농장을 경영하는 60대 부부는 숨진 채 발견됐는데 곰의 공격을 받은 것으로 추정됩니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어젯밤(8일) "부모님이 몇 시간째 연락되지 않는다"는 딸의 신고가 서울소방본부에 접수됐습니다.

신고를 이첩받은 울산 소방관들은 울주군 범서읍 한 농장으로 출동했고 농장 밖에 반달가슴곰 2마리, 농장 안에 1마리가 있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소방관들은 신고자와 연락해 부모님이 곰 3마리를 길렀다는 사실을 확인했고, 엽사와 함께 오후 11시 33분쯤 3마리를 모두 사살했습니다.

이 과정에서 농장 입구에 신고자 부모인 농장 경영자 60대 부부가 숨진

채로 쓰러져있는 것이 발견됐습니다.

경찰은 두 사람에게 난 외상 등을 토대로 곰의 공격으로 사망했을 가능성을 확인해 정확한 사인을 조사 중입니다.

곰이 탈출했다는 소식을 들은 울주군은 이날 오후 11시 25분쯤 곰 사육농장 인근 주민 외출 자제를 당부하는 문자메시지를 보냈습니다.

[ 박은채 기자 icecream@mbn.co.kr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