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고교생 4명 탄 승용차, 양평서 전신주 들이받아 2명 숨져

기사입력 2022-12-10 11:15 l 최종수정 2022-12-10 11:47
2명 중상…운전자 누구인지 밝혀지지 않아
경찰, 면허 보유 및 음주·약물 여부 파악할 방침
차량은 숨진 여학생 어머니 소유

사진=연합뉴스
↑ 사진=연합뉴스

10대 고등학생 4명이 탄 승용차가 전신주를 들이받아 2명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사고는 오늘 오전 4시 10분쯤 경기도 양평군 양서면 신원역 앞 6번 국도에서 발생했으며, 차량에는 고등학교 1∼2학년생 4명(남학생 3명·여학생 1명)이 탑승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 사고로 남학생 1명과 여학생 1명이 숨지고, 다른 남학생 2명은 크게 다쳐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전신주와 충돌한 이유 등 자세한 사고 경위는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사망자 2명은 사고 충격

으로 차량 밖으로 튕겨 나갔으며, 차 안에서 발견된 중상자 2명의 경우 아직 조사할 수 없어 운전자가 누구인지 밝혀지지 않았습니다.

해당 차량은 사망한 여학생의 어머니 소유로 확인됐으며, 경찰은 운전자가 누구인지 확인한 뒤 면허 보유 및 음주·약물 여부 등을 파악할 방침입니다.

[이연수 디지털뉴스부 인턴기자 dldustn2001@naver.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