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인천 중학교서 홍역 유행…주의보 발령

기사입력 2010-06-24 20:30 l 최종수정 2010-06-24 20:30

인천의 한 중학교에서 홍역 환자가 잇따르자 질병관리본부가 홍역 의심환자에 대한 즉각적인 신고와 영유아에 대한 예방접종을 당부했습니다.
이달 초부터 홍역 의사환자가 발생한 인천 모 중학교 학생 29명이 홍역 확진을 받았으며 이들 가운데 28명이 과거 홍역백신이나 혼합백신을 접종받았던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보건당국은 이번 홍역 유행이 해외에서 유입됐을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질병관리본부는 전국 의료기관을 상대로 홍역이 의심되는 발진과 함께 38도 이상의 발열을 보이는 홍역 의심 환자가 방문하면 즉시 신고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MBN리치 전문가방송 - 순도100% 황금종목 발굴]

< Copyright ⓒ mbn(mb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