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최진행 2타점’ 한화, 삼성 꺾고 6연패 탈출

기사입력 2013-06-26 22:16


[매경닷컴 MK스포츠 전성민 기자] 4번 타자 최진행이 힘으로 한화 이글스의 6연패를 끊었다.
한화는 26일 대전구장에서 열린 2013 프로야구 삼성 라이온즈와의 경기에서 5-2 이겼다.
한화가 마침내 6연패에서 탈출했다. 사진=MK스포츠 DB <br />
한화가 마침내 6연패에서 탈출했다. 사진=MK스포츠 DB
한화는 6연패의 긴 사슬을 끊어내며 18승1무43패가 됐다. 2연패 빠진 삼성은 35승2무23패가 돼 같은날 승리한 2위 넥센 히어로즈에 한 경기 차로 추격당했다.
4번 타자 좌익수로 선발 출전한 최진행은 3타수 1안타(1홈런) 2타점으로 활약했다. 홈런 한 개와 희생 플라이로 타점을 올리며 팀이 승기를 잡는데 기여했다.
다나 이브랜드는 6⅔이닝 3피안타 4볼넷 5탈삼진 2실점(2자책점)으로 호투하며 2승(7패)째를 챙겼다. 송창식은 9세이브를 올렸다.
최진행은 0-0으로 맞선 4회 선두 타자로 나서 3볼1스트라이크에서 릭 밴덴헐크의 5구째를 쳐 좌측 펜스를 넘기는 홈런으로 연결했다. 시즌 7호.
최진행은 힘으로 1타점을 더 보탰다. 2-0으로 앞선 5회 1사 1,3루

에서 중견수에 깊숙한 플라이를 쳐 2타점 째를 올렸다.
삼성은 6회 2사 만루에서 박석민의 중견수 앞에 떨어지는 2타점 적시타로 추격을 했다.
하지만 한화의 연패를 끊겠다는 의지는 강했다. 이학준은 8회 1사 1,2루에서 안지만의 초구를 받아쳐 우익수 키를 넘기는 2타점 2루타를 쳐내며 팀 승리를 결정지었다.
[ball@maekyung.com]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