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김연주 ‘3점슛만 9개’…女농구, 존스컵 2연승

기사입력 2013-08-15 20:3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서민교 기자] 한국 여자농구대표팀이 김연주의 폭발적인 3점포에 힘입어 미국을 접전 끝에 제압했다.
여자농구대표팀 김연주가 15일 대만에서 열린 2013 윌리엄존스컵 농구대회에서 3점슛 9개를 폭발시키며 연장 승리를 이끌었다. 사진=MK스포츠 DB
여자농구대표팀 김연주가 15일 대만에서 열린 2013 윌리엄존스컵 농구대회에서 3점슛 9개를 폭발시키며 연장 승리를 이끌었다. 사진=MK스포츠 DB
김영주 감독이 이끄는 여자농구대표팀은 15일 대만 먀오리 체육관에서 열린 2013 윌리엄존스컵 농구대회에서 김연주가 3점슛 9개를 포함해 28점을 쏟아부어 미국 유니버설 피닉스 그룹 선발팀을 연장 접전 끝에 97-93으로 이겼다. 전날 일본 프로농구팀 후지쓰 레드웨이를 이긴 한국은 2연승을 달렸다.
3쿼터까지 리드를 잡은 한국은 수비 조직력이 급격하게 무너지며 4쿼터 종료 직

전 역전을 허용했다. 박혜진이 자유투 1개를 성공해 86-86으로 비긴 채 연장전에 돌입했다. 연장전에서 다시 수비력이 살아난 한국은 미국의 득점을 7점으로 묶고 김연주, 김수연, 이승아의 득점을 앞세워 진땀승을 거뒀다.
1.5군으로 구성된 이번 여자대표팀은 미국 아마추어를 상대로 힘겹게 이겨 망신 위기를 넘겼다.
[min@maekyung.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뉴스추적] '현무2-C' 낙탄 이유는?…미사일 추락, 처음 아니다
  • '윤석열차' 파문 국감 안팎 일파만파…"블랙리스트 연상" vs "문재인 열차면 린치"
  • "앗 가짜네"…모형 휴대전화 맡기고 담배 1,500만 원어치 챙긴 40대
  • "러시아 핵 무력시위 임박"…푸틴, 점령지 합병 서명
  • 돈스파이크 필로폰 투약 혐의 검찰 송치…총 10여차례 투약
  • 박수홍 측 "모친과 관계 회복 원해…부친 폭행, 정신적 흉터 남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