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이청용 83분’ 볼튼, 미들즈브러 0-1 패배

기사입력 2013-12-01 02: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김세영 기자] 이청용(25)이 선발로 나섰지만, 소속팀 볼튼은 미들스브러에 패하고 말았다.
볼튼은 1일(한국시간) 영국 미들스브러 리버사이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3-14시즌 잉글랜드 챔피언십(2부리그) 미들스브러와의 원정경기에서 0-1로 패했다. 이 경기 전까지 3연승으로 상승세였던 볼튼이었지만 후반 막판 골을 헌납해 입맛을 다셨다.
이청용의 볼튼이 미들브러에 0-1로 패해 최근 3연승이 중단됐다. 사진제공=TOPIC/Splash News
이청용의 볼튼이 미들브러에 0-1로 패해 최근 3연승이 중단됐다. 사진제공=TOPIC/Splash News
이청용은 팀 승리를 위해 분전했지만, 팀은 패하고 말았다. 이청용은 선발로 출전해 후반 38분 데이빗 은고그와 교체될 때까지 83분간 그라운드를 누볐다.


0-0으로 팽팽했던 경기는 후반 막판 미들즈브러 쪽으로 급격히 기울었다. 후반37분 그랜트 리드비터가 페널티킥을 성공시켰고, 이 골은 그대로 결승골로 이어졌다.
경기 막판 리드를 빼앗긴 볼튼은 이후 만회골을 뽑아내지 못해 패하고 말았다. 볼튼은 4승7무5패(승점 19점)로 15위를 마크했다.
[ksyreport@maekyung.com]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윤석열 "도와주실 것 같은 느낌"…김종인 "그건 본인 생각"
  • 김어준, 이재명 공개 지지 "빽없이 실력으로 대선 후보 된 사람"
  • 사망 교통사고 낸 후 목격자 행세한 70대, 징역 4년
  • [영상] "마스크 써 달라"는 시민 요구에…멱살 잡고 밀친 美 경찰
  • 美매체 "김여정, 김정은 제거" 보도에…국정원 "전혀 사실 아냐"
  • "아프지만 말고 언제든 돌아오라" 김선호 응원문에 누리꾼들 '갑론을박'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