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농구토토] 삼성-오리온스전 70~79점 사이 접전예상

기사입력 2013-12-05 13:52

국내 농구팬들은 오는 6일에 열리는 2013-14시즌 남자프로농구(KBL) 서울삼성-고양오리온스전에서 양 팀의 치열한 접전을 예상했다.
국민체육진흥공단(www.kspo.or.kr)이 발행하는 체육진흥투표권 수탁사업자인 스포츠토토 공식 온라인 발매 사이트인 베트맨(www.betman.co.kr)이 오는 6일(금)에 펼쳐지는 2013-14시즌 프로농구 서울삼성-고양오리온스(1경기), 전자랜드-부산KT(2경기)전을 대상으로 한 농구토토 스페셜+ 58회차 투표율을 중간집계한 결과, 1경기 삼성-오리온스전에서 양팀이 모두 70~79점대를 기록할 것으로 예상한 참가자가 많았다고 밝혔다.
사진= MK스포츠 DB
사진= MK스포츠 DB
단, 홈팀 삼성은 2순위에서 80~89점대가 30.18%로 나타난 반면, 오리온스는 69점 이하(29.89%)를 기록해 삼성의 승리에 조금 더 무게를 싣고 있는 것으로 집계됐다.
2경기 전자랜드-KT전 역시 양팀이 모두 70~79점대를 기록할 것이라는 예상이 가장 높게 나타났다. 특히 양팀은 2순위 투표율에서도 나란히 69점 이하를 얻어 같은 점수대의 박빙승부를 펼칠 것이라는 전망이 다수를 차지했다.
스포츠토토가 국내에서 벌어지는 각 종 국제대회를 지원하기 위해 발매하고 있는 농구토토 스페셜+ 게임은 지정된 2경기(더블게임) 및 3경기(트리플 게임)의 최종득점대를 맞히는 방식으로 펼쳐지며, 최종 득점대는 69점 이하, 70~79점, 80~89점, 90~99점, 100~109점, 110점 이상의 항목 중 선택하면 된다.  
스포츠토토 관계자는 “치열한 순위 싸움이 벌어지고 있는 KBL에서는 최근 김승현의 복귀 등

상승세를 타고 있는 삼성이 오리온스와 접전을 펼칠 것으로 예상했다” 며 “오리온스 역시 지난 SK전에서 패했지만 만만치 않은 전력을 보여주고 있기 때문에 보다 신중한 분석이 필요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농구토토 스페셜+ 58회차 게임은 6일(금) 오후 6시 50분에 발매가 마감된다.
[매경닷컴 MK스포츠 뉴스팀 / mksports@maekyung.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