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AS 로마의 득점력 빈곤, ‘황제’ 토티가 돌아온다

기사입력 2013-12-08 13:1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이상철 기자]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A의 AS 로마가 ‘천군만마’를 얻었다. 주장 프란체스코 토티가 장기 부상을 털고 돌아온다.
토티는 8일(이하 한국시간) 열리는 2013-14시즌 세리에A 피오렌티나전을 통해 복귀 무대를 가질 전망이다.
토티는 지난 10월 19일 나폴리전을 끝으로 허벅지 부상으로 전열에서 이탈했다. 토티가 빠진 뒤, AS 로마는 득점력 빈곤에 시달렸다. 최근 6경기에서 5골에 그쳤다. 멀티 득점은 1차례도 없었다.
화끈했던 득점력이 떨어지니 성적도 떨어졌다. 개막 10연승 이후 4경기 연속 무승부로 주춤하며 선두 자리를 유벤투스에게 빼앗겼다.
AS 로마는 득점력 빈곤에 시달리면서 최근 4경기 연속 무승부를 기록했다. 그런 가운데 프란체스코 토티가 부상에서 회복돼 돌아온다. 사진 제공=TOPIC/Splash News
AS 로마는 득점력 빈곤에 시달리면서 최근 4경기 연속 무승부를 기록했다. 그런 가운데 프란체스코 토티가 부상에서 회복돼 돌아온다. 사진 제공=TOPIC/Splash News
피오렌티나전에서 토티가 돌아오면, 2달 만의 그라운드 복귀다. 부상에서 회복됐지만 루디 가르시아 감독은 무리시키지 않겠다는 생각이다. 이탈리아 언론도 토티가 선발이 아닌 교체 선수 명단에 포함될 것으로 예상했다.
한편, 토티는 올 시즌 세리에A 8경기에 출전해 3골을 기록하고 있다.
[rok1954@maekyung.com]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모임 6~8명 제한…방역 패스 있어야 식당 간다
  • "미추홀구 교회 오미크론 의심자 발생, 시설 내 첫 집단감염"
  • 오미크론, 유럽 18개국 확산…"재감염 3배" vs "종식 신호"
  • '일본침몰' 드라마가 현실로?…일본 두 차례 강진에 불안감 증폭
  • 윤석열 "잘 쉬셨나"·이준석 "잘 쉬긴, 고생했지"…미묘한 신경전
  • [영상] "초엘리트 집안 막내딸"…40대 가장 폭행한 만취 여성 신상 공개 '파장'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