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넥센, 10일 KIA전 아이돌그룹 ‘빅스’ 시구 및 시타

기사입력 2014-04-10 09:08

[매경닷컴 MK스포츠 표권향 기자] 프로야구 넥센 히어로즈의 승리를 기원하기 위해 6인조 아이돌그룹 '빅스'가 목동에 뜬다.
넥센은 10일 목동구장에서 열리는 KIA 타이거즈와 경기에 6인조 아이돌그룹 ‘빅스’의 엔(24)과 홍빈(21)을 시구 및 시타자로 선정했다. 이날 ‘빅스’의 엔이 시구자로서 마운드에 오르고, 홍빈이 시타를 실시한다. 켄은 경기에 앞서 애국가를 부를 예정이다.
6인조 아이돌그룹 "빅스"는 10일 목동 KIA-넥센전에 시구 및 시타자로 나선다. 사진=MK스포츠 DB
↑ 6인조 아이돌그룹 "빅스"는 10일 목동 KIA-넥센전에 시구 및 시타자로 나선다. 사진=MK스포츠 DB
새 앨범 발표를 앞두고 있는 아이돌 그룹 ‘빅스’는 지난해 ‘하이드’, ‘다칠 준비가 돼 있어’, ‘저주인형’ 등 파격적인 컨셉과 퍼포먼스로 주목 받았다. 현재 멤버들은 드라마와 뮤지컬에 출연해 각기 개성 넘치는 색다른 매력으로 팬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gioia@maekyung.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