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안신애 `바나나 먹고 힘 내야죠` [MK포토]

기사입력 2014-04-10 11:25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국내 개막전인 '제7회 롯데마트 여자오픈'(총상금 5억원, 우승상금 1억원)이 10일부터 나흘간 제주 롯데스카이힐 제주 컨트리클럽(파72·6187야드)에서 막을 올렸다.
10일 진행된 1라운드에서 안신애가 바나나를 먹으면서 이동하고 있다.
올해로 7회째를 맞는 이번 대회에는 지난해 마지막 날 극적인 이글을 잡아내면서 데뷔 첫 우승을 시작으로 3승을 달성해 KLPGA 투어 공동 다승왕에 오른 김세영(21,미래에셋)과 지난해 '수퍼 루키'로 불리며 최저 타수상와 신인상을 거머쥔 김효주(19,롯데), 데뷔 첫 해 메이저 대회를 우승하면서 '신데렐라'로 떠오른 전인지(20,하이트진로), 2011년과 2012년 상금왕에 오른 KLPGA 인기 골퍼 김하늘(26,비씨카드)과 양수진(23,파리게이츠), 김혜윤(25,비씨카드) 등이 출전해 국내 투어 개막전에서 치열한 우승 경쟁을 펼칠 전망이다. 또한 2년여 공백기를 끝내고 시드전을 통과해 올 시즌 출전권을 확보한 안시현(30)도 나선다.

한편, KLPGA는 이번 대회를 시작으로 올해 26개 이상의 정규투어를 치를 예정이다. 올해부터 SBS골프가 매 대회 모든 라운드 중계를 5시간씩 편성해 KLPGA 투어 전 경기를 단독 생중계할 예정이다.
[매경닷컴 MK스포츠(제주)=김영구 기자 / photo@maekyung.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