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채태인 스리런’ 삼성, KIA 상대 광주 3연전 스윕

기사입력 2014-05-18 17: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김원익 기자] 프로야구 삼성 라이온즈가 KIA 타이거즈를 꺾고 시리즈 스윕을 달성했다.
삼성은 18일 광주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2014 프로야구 KIA와의 시즌 5차전서 채태인의 스리런포와 선발 윤성환의 호투를 앞세워 8-2 대승을 거뒀다. 최근 5연승으로 선두를 굳건히 지켰다.
채태인이 스리런 홈런포를 날린 삼성 라이온즈가 KIA타이거즈에 시리즈 스윕을 거뒀다. 사진=MK스포츠 DB
↑ 채태인이 스리런 홈런포를 날린 삼성 라이온즈가 KIA타이거즈에 시리즈 스윕을 거뒀다. 사진=MK스포츠 DB
선발 윤성환은 7이닝 5피안타 3탈삼진 2실점 역투를 펼쳐 시즌 3승(3패)째를 거뒀고 채태인은 스리런 홈런 포함 2안타 3타점 1득점의 맹타를 휘둘렀다. 이지영도 4안타 1타점 1득점으로 힘을 보탰다.
선취점은 KIA가 냈다. 1회 말 선두타자 이대형의 중전안타, 이종환의 2루타로 선취득점을 뽑ᄋᆞᆻ다. 하지만 이후 득점 찬스를 살리지 못하면서 달아나지 못했다.
삼성이 곧바로 추격점을 뽑았다. 3회 초 김상수가 볼넷으로 출루한 이후 1사 후 도루를 시도하다 협살에 걸렸으나, 전력질주로 2루 베이스를 밟았다. 이어 박한이가 좌전적시타를 때려내며 경기를 원점으로 돌렸다.
KIA가 3회말 이대형의 3루타와 이종환의 2루땅볼로 다시 달아나자 삼성이 4회 대거 점수를 뽑으며 승부를 갈랐다. 삼성은 박석민의 좌전안타와 이승엽의 좌중간 2루타로 2,3루의 기회를 잡ᄋᆞᆻ다. 이어 김현곤의 유격수 땅볼로 재동점을 만들었고 이지영이 역전 1타점 적시타를 때려 경기를 뒤집었다. 삼성은 이어진 2사 1,3루에서 박한이의 중전적시타와 채태인의 우월 스리런 홈런을 묶어 7-2가지 점수차를 벌리며 승기를 가져왔다. 삼성은 9회 초 등판한 하이로 어센

시오를 상대로 1점을 더 추가하며 대승을 완성했다.
삼성은 윤성환이 7이닝을 2실점으로 막고 내려간 이후 8회부터 등판한 심창민이 2이닝을 무실점으로 틀어막았다.
KIA는 임준섭이 조기에 무너진 여파가 컸다. 이후 한승혁, 김태영, 심동섭, 어센시오를 모두 투입했으나 타선이 터지지 않으면서 무기력한 스윕패를 당했다.
[one@maekyung.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속보] 합참 "北, 동서해상 130발 포병사격…9·19 합의 위반"
  • "이재명 씨알도 안 먹혀" 인터뷰했던 남욱, 법정서 "아랫사람이 다 했다는 뜻"
  • 초등생에 수차례 '오줌 테러' 한 중학생…"피해 가족에 위자료 지급" 판결
  • 잉글랜드 핵심공격수 스털링 자택에 강도…16강전 포기 급히 귀국
  • [영상] 카트 끌고 지하철 타려던 노인…"승강장 틈에 바퀴 꼈는데 구경만"
  • 회장 승진 후 '12조원' 쏜 멍완저우, 사기혐의도 벗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