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레버쿠젠 류승우, 아헨 평가전서 동점골 넣고 퇴장…`경고 누적`

기사입력 2014-07-28 09:10 l 최종수정 2014-07-29 09: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류승우'
독일 분데스리가 바이어 레버쿠젠 공격수 류승우가 골을 넣었지만 퇴장당했다.
28일(한국시간) 독일 4부 리그 알레마니아 아헨과의 평가전에서 레버쿠젠은 전반 30분 데마이에게 선제골을 허용했다.
후반전 키슬링과 교체 출전한 류승우는 후반 36분 동점골을 넣었다. 하지만 골을 넣은 지 2분 만에 류승우는 경고 누적으로 퇴장당하며 경기를 마쳐야 했다.
이날 레버쿠젠은 류승우의 동점골로 1대1 무승부를 기록했다.
류승우의 동점 골은 레버쿠젠의 이번 여름 평가전 2패째를 막았다는 것에서 의미가 있다. 레버쿠젠은 지난 20일 프랑스 1부리그 올랭피크 마르세유와의 평가전에서 1대4로 완패했다. 아헨전 무승부로 레버쿠젠은 최근 평가전 5전·3승·1무·1패를 기록했다.
다음 평가전은 오는 30일 저녁 7시

FC 서울 원정이다.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와 다음달 24일 오전 1시 30분 원정경기로 2014-15 분데스리가 일정을 시작한다.
류승우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류승우, 아깝네" "류승우, 동점골 넣었구나" "류승우, 경기누적으로 퇴장당했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매경닷컴 속보부]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행안부 "여가부 폐지 후 복지부 산하 본부로"…조규홍 "효율적"
  • "박수홍 병원 실려간 후, 아들 폭행한 부친은 형수와 식사"
  • 합참, 강릉 '현무 미사일' 낙탄 사고 사과…주민은 밤새 '덜덜'
  • '김근식 범행 지역' 인천서 초등생 유인 미수 발생…경찰 추적 중
  • [영상] '뿌리면 옷이 된다?'…파리패션위크서 신물질 활용한 드레스 공개
  • 마약 하는 부모와 살던 2살 아기 사망…"아기 모발서 마약 성분 검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