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염경엽 감독 “밴헤켄, 전구단 상대 승리 축하한다”

기사입력 2014-09-09 18: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목동) 강윤지 기자] 넥센 히어로즈가 선발 앤디 밴헤켄의 호투와 대거 13득점을 올린 타선의 힘을 앞세워 한화 이글스를 꺾었다. 넥센은 9일 목동구장에서 열린 2014 프로야구 한화와의 팀 간 15차전 경기서 한화를 13-8로 누르고 시즌 70승(1무 44패)을 올렸다.
염경엽 넥센 감독은 “서건창·이택근·박병호 등 팀 간판들의 활약으로 이길 수 있었다. 특히 이택근이 팀의 주장답게 좋은 역할을 해줬다”고 칭찬했다.
사진(목동)=천정환 기자
↑ 사진(목동)=천정환 기자
이날 6이닝 104구 투구, 5피안타(1피홈런 포함) 1볼넷 9탈삼진 4실점(4자책)하며 시즌 19승을 거둔 선발 밴헤켄에 대해서는 “초반 잠시 흔들리긴 했지만 6이닝을 잘 던져준 덕분에 공격에서 풀어나갈 수 있는 방법을 찾을 수 있었다”며

“전 구단 상대 승리 축하한다”고 인사를 전했다.
한편 8위 KIA 타이거즈에 반경기차로 바짝 따라붙으며 ‘탈꼴찌’를 노리던 한화는 이날 경기에 패해, 시즌 63패(46승 2무)를 기록했다. 김응용 한화 감독은 “작은 실수로 경기는 졌지만 끝까지 선수들이 잘해줬다”며 9회까지 집중력을 잃지 않은 팀을 다독였다.
[chqkqk@maekyung.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조규성 2골에도 가나에 2-3 분패...16강 안개
  • '50억 클럽'도 폭로…"곽상도, 김만배에 돈 꺼내주고 징역살라 해"
  • [단독] 20년째 식중독 사망 0명?…엉터리 통계에 처벌도 약해
  • 추락 헬기 원인 놓고 충돌…"한 달 전 기체 이상" vs. "결함 없다"
  • 하와이 마우나 로아 화산 분화 시작…세계 최대 활화산
  • "한국, 월드컵 빨리 탈락하길"…김민재 부상 걱정한 이탈리아 기자 농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