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슈퍼 루키' 백규정, 연장 끝에 첫 우승

기사입력 2014-10-19 16:3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슈퍼 루키' 백규정(19·CJ오쇼핑)이 한국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연장전 끝에 첫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백규정은 19일 인천 스카이72 골프장 오션코스(파72·6천364야드)에서 열린 하나외환 챔피언십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합계 10언더파 278타를 쳐 전인지(20·하이트진로), 브리트니 린시컴(미국)과 연장전에 들어갔습니다.

18번홀(파5)에서 치러진 연장전에서 백규정은 세 번째 샷을 홀 1m에 붙인 뒤 버디를 잡아 파에 그친 린시컴을 따돌렸습니다.

전인지는 세 번째 샷이 워터 해저드에 빠지는 바람에 보기를 적어냈습니다.

이로써 백규정은 2006년 홍진주 이후 8년 만에 LPGA 투어가 주관하는 이 대회에서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초청 선수로 우승한 선수가 됐습니다. 우승 상금은 30만 달러(약 3억2천만원).

또 한국여자골프는 역대 처음으로 한 시즌에 LPGA 투어 우승을 통해 2명의 미국 진출 선수를 배출하는 기록을 세웠습니다.

올 시즌에는 김효주(19·롯데)가 LPGA 투어 에비앙 챔피언십에서 우승한 데 이어 백규정이 두 번째로 LPGA 투어에서 정상에 오른 KLPGA 선수가 됐습니다.

공동 선두와 공동 3위까지 1타차로 모두 13명의 선수가 빽빽이 몰려있던 혼전 양상은 4라운드 후반에 들어가면서 전인지와 린시컴, 백규정, 박인비(26·KB금융그룹)의 4파전으로 전개됐습니다.

전인지는 전반에만 버디 4개를 잡아 공동 선두로 올라섰고 11번홀(파4)에서 두 번째 샷을 홀 1.5m에 붙인 뒤 다시 1타를 줄여 단독 선두로 치고 나갔습니다.

린시컴이 13번홀(파5)에서 버디를 낚아 다시 동타가 되자 전인지도 13번홀에서 2.5m 거리에서 버디 퍼트를 넣어 1타차로 달아났습니다.

14번홀(파4)에서 티샷을 러프로 보낸 전인지는 그린을 놓치고 어프로치샷마저 짧게 보내는 바람에 4라운드 첫 보기를 적어내며 다시 공동 선두로 내려 앉았습니다.

그러나 전인지는 15번홀(파3)에서 티샷을 홀 3m에 떨어뜨린 뒤 버디로 연결, 단독 선두로 나섰습니다.

이 때 무서운 기세로 치고 올라온 선수가 챔피언조에서 공동 선두로 경기를 시작한 백규정이었습니다.

전반에 타수를 줄이지 못한 백규정은 11번홀(파4)부터 15번홀(파3)까지 5개홀 연속 버디를 잡아 전인지와 어깨를 나란히 했습니다.

린시컴이 18번홀(파5)에서 버디를 잡아 10언더파 278타, 공동 선두로 먼저 경기를 끝내자 동타를 이룬 전인지와 백규정 중 누가 먼저 균형을 깨느냐에 관심이 집중됐습니다.

전인지가 18번홀에서 2.5m 거리의 버디 퍼트를 놓쳐 파로 끝낸 뒤 바로 뒷조의 백규정도 세 번째 샷을 비슷한 거리에 떨어뜨렸지만 타수를 줄이지 못해 린시컴까지 3명이 연장전에 들어갔습니다.

린시컴이 먼저 세 번째 샷을 홀 1.2m에 떨어뜨린 뒤 전인지가 그린을 노렸지만 볼은 그린 옆 경사면을 맞고 워터 해저드로 빠져 버려 우승권에서 멀어졌습니다.

그린을 노려보던 백규정은 린시컴보다 가까운 홀 1m에 불여 버디로 우승자가 가려지게 됐습니다.

린시컴이 먼저 한 버디 퍼트가 홀을

살짝 빗겨가자 백규정에게 우승 기회가 찾아왔습니다.

백규정의 버디 퍼트는 홀로 깨끗하게 빨려 들어가 그린 주위에 있던 갤러리의 함성이 터져 나왔습니다.

한편 신혼 여행을 미루고 이번 대회에 출전한 박인비는 마지막 홀에서 5m 거리의 버디 퍼트가 홀 오른쪽으로 빗나가면서 1타차로 연장전에 합류하지 못하고 4위(9언더파 279타)로 대회를 마쳤습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불이 난 현대아울렛 최근 영상 보니…주차장에 종이박스 가득 쌓여 있었다
  • [정치톡톡] 해임건의안 과거 사례는? / 국회의원도 자격시험
  • 대우조선해양, 한화가 2조 원에 인수…헐값 매각 논란도
  • 위장계열사 동원해 '벌떼 입찰'…수사 의뢰·택지 환수도 추진
  • 블랙핑크, K팝 걸그룹 최초 빌보드 1위 '새 역사'…세계 홀린 매력은?
  • 이탈리아 2차 대전 후 '첫 극우 총리'…유럽에 '파시즘 그림자'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