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한화 이성열, 한화 희망 등극…1타점 2루타 성적 거둬 ‘성공적 신고식’

기사입력 2015-04-11 00:02

한화 이성열, 느낌 좋은 첫 출발

한화 이성열(31)이 첫 경기에서 1타점 2루타를 기록하며 성공적인 신고식을 치렀다.

이성열은 9일 2015 타이어뱅크 KBO리그에서 열린 LG트윈스와 홈경기에서 4회 대타로 교체 출장, 장진용을 상대로 우측 1타점 2루타를 터뜨렸다.

이날 한화 김성근 감독은 0대 3으로 뒤진 4회 2사 1,2루 송광민 타석에 이성열을 대타로 투입했다.
사진=MK스포츠
↑ 사진=MK스포츠

이성열은 볼카운트 1대 1에서 LG 투수 장진용의 3구 몸쪽 140㎞ 직구를 쳐냈다. 타구가 우측으로 빠져 2루 주자 최진행이 홈을 밟았고 이성열은 2루까지 달리는 데 성공했다.

홈경기에 앞

서 한화는 이성열과 허도환을 1군 명단에 등록했다. 등번호는 이성열이 50번, 허도환이 18번이다.

한화 이성열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한화 이성열, 한화의 희망 되는 건가?” “한화 이성열, 앞으로의 활약 부탁해” “한화 이성열, 내가 응원할 거야” “한화 이성열, 느낌 좋다 가자!”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