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이승엽, `전력질주하면 살수 있어` [MK포토]

기사입력 2015-05-31 15:12

31일 잠실구장서 열린 '2015 KBO리그' 프로야구 삼성 라이온즈와 LG 트윈스의 경기, 4회초 무사 1루 삼성 이승엽이 2루수 앞 땅볼을 치고 전력질주하고 있다.
타선 침묵으로 3연패에 빠진 LG 트윈스는 선발 헨리 소사(5승 4패)가 나선다. 연패를 끊어야 하는 소사의 어깨가 무겁다.
올 시즌 소사는 11경기에 선발 등판해 5승 4패 평균자책점 3.63을 기록 중이다.
소사와 맞서는 삼성 라이온즈 선발은 피가로다. 피가로는 10경기 등판해 7승 2패 평균자책점 3.25로 LG 타선이 쉽게 공략하기 힘든 상대다.
한편, '기록의 사나이' 삼성 이승엽은 전날 개인 통산 KBO 리그 399홈런을 기록했다. 만약 오늘 LG와의 경기에서 홈런을 친다면 사상 첫 400홈런 대기록을 달성하게 된다.


[매경닷컴 MK스포츠(잠실) = 옥영화 기자/ sana2movie@maekyung.com]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