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1안타 3타점` 추신수, 21경기만에 멀티타점

기사입력 2015-07-09 12:43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추추트레인’ 추신수(33·텍사스 레인저스)가 3경기만에 안타를 추가하며 3타점을 올리는 활약을 펼쳤지만 팀 패배로 빛이 바랬다.
추신수는 9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 라이프파크에서 벌어진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전에 우익수 2번 타자로 선발 출전해 5타석 4타수 1안타 2타점을 기록했다. 타율은 2할3푼으로 소폭 올랐다.
1회 첫 타석에서 삼진으로 물러난 추신수는 3회 1사 2,3루 찬스에서 1루수 앞 땅볼로 3루에 있던 러그너드 오도어를 홈에 불러들여 이날 첫 타점을 기록했다. 4회에는 2사 만루 찬스를 잡았지만 중견수 뜬공으로 물러나고 말았다. 6회 4번째 타석에서는 1사 1,3루 찬스에서 다시 타석에 등장했고, 좌익수 희생플라이로 이날 경기 두 번째 타점을 올렸다. 21경기만의 멀티타점.
텍사스 레인저스 추신수. 사진=MK스포츠 DB
↑ 텍사스 레인저스 추신수. 사진=MK스포츠 DB
추신수는 마지막 타석인 8회 안타를 신고하며 2경기 연속 침묵을 깨뜨렸다. 2사 주자없는 가운데 다니엘 허드슨의 바깥쪽 빠른 공을 밀어쳐 좌측 펜스을 맞히는 2루타를 날렸다. 하지만 후속타자 프린스 필더가 내야땅볼에 그치며 홈은 밟지 못했다.
한편 텍사스는 4-7로 패하며 5연패 늪에 빠졌다.
[jcan1231@maekyung.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