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우리은행, 박혜진 맹폭 앞세워 KDB생명 4연패 빠뜨려

기사입력 2016-02-15 22: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김진수 기자] 춘천 우리은행이 구리 KDB생명을 4연패에 빠뜨렸다. 우리은행은 15일 춘천호반체육관에서 열린 KDB생명과의 2015-16 여자프로농구 홈경기에서 73-67로 승리했다.
박혜진이 양 팀 최다인 27득점 2리바운드 2어시스트를 기록했다. 스트릭렌은 12득점 5리바운드 1스틸로 승리를 도왔다. 이미 정규리그 1위를 확정지은 우리은행은 25승5패를 기록했다.
전반을 28-24로 앞선 우리은행은 3쿼터에 KDB생명에게 역전을 허용했다. 이경은과 플레넷이 8점씩 넣으면서 KDB생명은 47-44로 승부를 뒤집은 가운데 4쿼터에 접어들었다.
박혜진. 사진=천정환 기자
↑ 박혜진. 사진=천정환 기자
4쿼터에 양 팀은 여러 차례 동점과 역전을 반복했다. 우리은행은 62-62로 맞선 경기 종료 3분 26초를 남겨 놓고 김단비의 3점슛으로 균형을 깨뜨렸다. 우리은행은 곧바로 박혜진이 연속 6점을 몰아넣으면서 71-64로 점수 차를 벌렸다.
이경은이 3점슛을 터뜨린 KDB생명이 마지막까지 끈질기게 따라붙었다. 그러나 우리은행은 최은실이 경기 종료 31초를 남겨 놓고 2점 득점을 성공시키면서 승기를 잡았다. KDB생명에서는 조은주가 21득점으로 최다 점수를 기록했다.
[kjlf2001@maekyung.com]
▶ [캠프톡톡] 민병헌 “김현수 공백? 다같이 함께 메운다”
▶ 수아레스 3골2도움, 대단하나 놀랍진 않다? (바르사 5골 공헌 일지)[ⓒ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뉴스추적] '부산 모녀 살인' 피의자 두 달 만에 구속…이웃 주민이 왜?
  • 대만 지방선거, 집권 민진당 참패·국민당 승리
  • 남욱-유동규 법정서 진실게임 설전…누가 거짓말하고 있나
  • 총파업 사흘째 물류 '뚝'…화물연대-국토부 28일 첫 교섭
  • 폴란드, 사우디에 2:0 승리…16강 진출 청신호
  • 가나전 하루 남았는데…'종아리 통증' 김민재, 팀훈련 불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