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나바로, 실탄 소지 혐의로 日서 체포…“자택에 있는 실탄 들어있는 줄 몰랐다”

기사입력 2016-02-23 09: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나바로, 실탄 소지 혐의로 日서 체포…“자택에 있는 실탄 들어있는 줄 몰랐다”

2014∼2015년 KBO리그 삼성에서 뛰다 일본무대에 옮긴 야마이코 나바로(29·지바롯데)가 실탄 소지 혐의로 현장에서 체포됐다.

일본 언론들은 지난 22일 “나바로가 21일 오키나와 나하공항에서 현행범으로 체포됐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21일 나하공항 국내선 출국장 보안검색장에서 실탄 1발이 든 가방이 발견됐는데 이는 나바로의 것으로 밝혀졌다. 곧장 출동한 경찰에 체포된 나바로는 “도미니카공화국 자택에 있던 실탄이 가방에 들어있는 줄 몰랐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도미니카공화국에선 총기와 실탄 소지가 아무런 문제가 되지 않으나 일본에선 불법이다.

나바로
↑ 나바로
나바로는 KBO리그에서 지난 2년간 265경기에 출장해 타율 0.297, 79홈런, 235타점을 올렸다. 2년 연속 20홈런-20도루 클럽에 가입했고, 지난해에는 140경기에서 48홈런(타율 0.287·137타점)을 터트려 KBO리그 외국인선수 시즌 최다홈런 기록을 세웠다. 그러나 올해는 삼성과 재계약 협상이 결렬되자 일본행을 택했

다. 연습경기에서 2연속경기홈런으로 기대감을 높였으나, 예상치 못한 변수에 발목을 잡혔다.

소속팀 지바롯데도 연습경기를 위해 미야자키로 이동하는 과정에서 날벼락을 맞았다. 지바롯데 관계자는 “이 같은 사태를 초래해 깊이 사과 드린다”며 “사실 관계를 확인 중이며, 파악하는 대로 신속하게 보고할 것”고 밝혔다.

나바로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윤 대통령, 비속어 논란에 정면돌파…"사실과 다른 보도로 동맹 훼손"
  • [속보] 대전 대형 아웃렛 화재 사망자 2명으로 늘어
  • 김용범 전 기재차관 "위기 때 금 모으던 국민, 외국인보다 달러 더 사"
  • [영상] 거대 가슴 보형물 하고 수업한 캐나다 교사…학교 측 "복장 지적은 불법"
  • [영상] "김정은 딸 김주애, 북한 국가행사서 처음으로 포착"
  • 영화배우 곽도원, 음주운전으로 입건…'면허 취소 수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