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한국 우루과이] ‘판타스틱’ 강지훈, 13년 만에 대표팀 오버헤드킥 골

기사입력 2017-05-11 22: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이상철 기자] 강지훈(20·용인대)이 판타스틱 오버헤드킥 골을 터뜨렸다.
강지훈은 11일 청주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우루과이와 평가전에 후반 48분 추가골을 터뜨리며 한국의 2-0 승리를 견인했다.
강지훈은 11일 우루과이와 평가전에서 종료 직전 오버헤드킥 골을 터뜨려 한국의 2-0 승리에 이바지했다. 사진(청주)=천정환 기자
↑ 강지훈은 11일 우루과이와 평가전에서 종료 직전 오버헤드킥 골을 터뜨려 한국의 2-0 승리에 이바지했다. 사진(청주)=천정환 기자
그림 같은 골이었다. 강지훈은 하승운(연세대)의 패스를 오버헤드킥으로 시도했다. 제대로 발에 닿은 공은 골키퍼가 막기 어려운 골문 안으로 들어갔다.
각급 축구대표팀 경기에서 오버헤드킥 골이 터진 것은

13년 만이다. 2004년 10월 3일 말레이시아에서 열린 AFC U-19 챔피언십 8강 우즈베키스탄전에서 신영록이 오버헤드킥 골을 넣은 이후 처음이다.
A매치 오버헤드킥 골의 경우, 1994년 9월 우크라이나와 평가전에서 김도훈이 기록한 것이 유일하다.
[rok1954@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국군의 날 기념식 영상에 '중국 장갑차 등장'…국방부 "잘못된 사진 포함" 사과
  • 국립공원 훼손하고 묫자리 쓴 60대 집행유예..."후회 없고 만족"
  • 역학조사에서 '예배 참석하지 않았다'고 거짓말 시킨 목사 집행유예
  • 귀찮고 부끄럽다는 이유로 '거스름돈 외면'하는 청소년들
  • 인도네시아서 응원팀 패배하자 축구장 난입…최소 127명 사망
  • '나쁜 손'?…추락 하는 소녀 구하려다 '역풍'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