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진격의 롯데, 멈출 기세 없는 6연승…KIA도 6연패 탈출

기사입력 2017-08-26 22: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잠실) 황석조 기자] 롯데 자이언츠가 파죽의 6연승을 달렸다. KIA 역시 6연패에서 탈출했다.
롯데는 26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넥센 히어로즈와의 경기서 6-1로 승리했다. 최근 돌풍을 이어가고 있는 롯데. 이날 순위경쟁을 펼치는 넥센을 맞이해서 그 저력을 유감없이 뽐냈다.
승부처는 6회말이었다. 1-1로 맞서던 상황, 롯데는 이대호가 균형을 깨는 결승홈런을 날렸다. 이어 7회말 손아섭이 쐐기 투런포를 쏘아올렸다.
롯데가 파죽의 6연승 가도를 달렸다. 사진=롯데 자이언츠 제공
↑ 롯데가 파죽의 6연승 가도를 달렸다. 사진=롯데 자이언츠 제공
마운드에서는 김원중이 만루위기에도 흔들리지 않으며 6이닝 1실점 호투를 펼쳤다. 롯데는 4위 자리를 더욱 공고히했다.
한편 창원에서는 KIA가 NC를 꺾고 천신만고 끝에 6연패 늪에서 탈출했다. 진땀을 뺀 경기는 여전했다. 초반 3점을 따냈지만 선발투수 임기준이 3이닝을 버티지 못해 위기를 맞이했다. 그러나 김윤동이 잘 막아줘 이후 기회를

맞이했다.
5회와 6회 대거 득점에 성공하며 달아난 KIA는 그대로 승리를 굳히는 듯했지만 9회말 이호준의 홈런과 연속안타 그리고 유재신의 실책으로 인해 한 점차까지 쫓겼다. 하지만 결과적으로 김세현이 경기를 마무리했고 8-7 한 점차 승리를 지켰다.
[hhssjj27@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뉴스추적] '현무2-C' 낙탄 이유는?…미사일 추락, 처음 아니다
  • [제보M] "이번 주말 숙박비는 140만 원"…불꽃축제 노린 호텔 바가지 상술
  • "앗 가짜네"…모형 휴대전화 맡기고 담배 1,500만 원어치 챙긴 40대
  • MBN 뉴스파이터-[미담쓰담] 도로 위 택시 안에서 '쓰러진 승객'
  • '부산국제영화제' 3년 만에 제모습…양조위 등 스타 총출동
  • 메가스터디교육, '수학 1타' 현우진과 재계약 성공…주가 상승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