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A.J. 엘리스, 샌디에이고와 마이너 계약

기사입력 2018-02-15 14: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美 피닉스) 김재호 특파원] 베테랑 포수 A.J. 엘리스(36)가 내셔널리그 서부지구로 돌아간다. LA다저스는 아니다.
샌디에이고 지역 매체 '샌디에이고 유니온-트리뷴'은 15일(한국시간) 엘리스가 샌디에이고 파드레스와 마이너리그 계약에 합의했다고 전했다.
엘리스는 2008년 빅리그에 데뷔, LA다저스를 비롯한 3개 팀에서 10시즌을 보냈다. 통산 606경기에 출전했다.
A.J. 엘리스가 샌디에이고와 마이너리그 계약을 맺었다. 사진=ⓒAFPBBNews = News1
↑ A.J. 엘리스가 샌디에이고와 마이너리그 계약을 맺었다. 사진=ⓒAFPBBNews = News1
지난 시즌은 마이애미 말린스 소속으로 51경기에 출전, 타율 0.210 출루율 0.298 장타율 0.371 6홈런 14타점을 기록했다. 수비에서는 통산 33%의 도루 저지율을 기록중이다.
샌디

에이고는 현재 40인 명단에 오스틴 헤지스, 루이스 토렌스, 로키 게일 세 명의 포수를 보유하고 있다. 메이저리그 경험은 엘리스가 제일 앞선다. 샌디에이고 유니온-트리뷴의 파드레스 담당 기자 케빈 애시는 엘리스가 헤지스의 백업 자리를 놓고 경쟁할 것이라고 전했다. greatnemo@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여의도 학원강사 일가족 확진…여의도·인천 비상
  • 美 일부 도시 야간통행 금지령…트럼프 강경 대응 논란도
  • 법요식…통합 "야당 존립 흔들어" 민주 "나중에 발표"
  • 확진자와 창문 열고 10분 대화…50대 가족 양성
  • 美 '가혹 행위 흑인 사망' 반발 시위·폭동 확산
  • 윤미향, '김복동 장학금' 논란 "의혹 사실 아니야"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