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평창올림픽] 이승훈 1만m 4위…세계신기록 보유자 金

기사입력 2018-02-15 21:53 l 최종수정 2018-02-15 23: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강릉) 강대호 기자] 2018 평창동계올림픽 남자스피드스케이팅 국가대표 이승훈의 1만m 입상은 무산됐으나 세계 TOP10 밖으로 평가됐음에도 2010 밴쿠버올림픽 금메달을 획득한 8년 전을 떠올릴만한 역주였다.
강릉빙속경기장에서는 15일 2018 평창동계올림픽 남자스피드스케이팅 1만m 경기가 열렸다. 이승훈은 12분55초54로 경기 직후 중간 1위였으나 최종적으로는 4위로 마감했다. 금메달은 세계신기록(12분36초30) 보유자이자 올림픽기록(12분39초77)을 새롭게 세운 네덜란드계 캐나다인 테드얀 블루먼에게 돌아갔다.
테드얀 블루먼은 5000m 2위에 이어 1m 우승으로 2018 평창동계올림픽 남자스피드스케이팅 2번째 입상이라는 기쁨을 누렸다. 빙속황제 스벤 크라머르(네덜란드)는 13분01초02로 6위에 머물러 2014 소치동계올림픽 은메달의 한을 풀지 못했다.
2018 평창동계올림픽 이승훈 남자스피드스케이팅 1만m 역주 모습. 사진(강릉)=천정환 기자
↑ 2018 평창동계올림픽 이승훈 남자스피드스케이팅 1만m 역주 모습. 사진(강릉)=천정환 기자
2018 평창동계올림픽 남자스피드스케이팅 1만m 올림픽 신기록으로 금메달을 획득한 테드얀 블루먼이 환호하고 있다. 사진(강릉)=천정환 기자
↑ 2018 평창동계올림픽 남자스피드스케이팅 1만m 올림픽 신기록으로 금메달을 획득한 테드얀 블루먼이 환호하고 있다. 사진(강릉)=천정환 기자

디펜딩 챔피언 요릿 베르흐스마(네덜란드)는 12분41초98로 2014 소치동계올림픽 금메달 당시 수립한 올림픽 기록(12분44초45)를 넘었으나 이내 테드얀 블루먼에게 2018 평창동계올림픽 남자스피드스케이팅 1만m 정상을 내줬다.
12분55초54는 이승훈의 2017-18시즌 1만m 베스트였던 13분09초26뿐 아니라 커리어 하이였던 2010-11시즌 국제빙상연맹(ISU) 스피드스케이팅월드컵시리즈 미국 솔트레이크시티 대회 당시 12분57초27마저 훌쩍 넘은 것이다.
이승훈 2018 평창동계올림픽 남자스피드스케이팅 1만m 12분55초54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 직전 기준 2017-18시즌 세계 4위 수준이라 메달도 기대됐으나 입상자가 되진 못했다.
네덜란드 통계회사 ‘그라세노터 스포츠’는 14일 올림픽정보서비스(OIS)에 제공한 2018 평창동계올림픽 남자스피드스케이팅 1만m 프리뷰에서 이승훈을 한마디로 정의했다. ‘해당 종목 네덜란드 메이저대회 23연승을 저지한 남자’
동계올림픽 및 ISU 세계선수권에서 네덜란드는 1996~2017년 23차례 남자스피드스케이팅 1만m에서 22번 금메달을 획득했다. 유일한 예외는 이승훈의 2010 밴쿠버올림픽 금메달이다.
2010 밴쿠버동계올림픽 금메달을 포함한 2009-10시즌 이승훈의 ISU 스피드스케이팅월드컵시리즈 남자 1만m 세계랭킹은 12위였다.
이승훈의 2017-18시즌 남자스피드스케이팅 1만m 세계랭킹은 19위, 2014-15시즌 10위 이후 2시즌 연속 21위보다는 오르긴 했으나 2018 평창동계올림픽 우승 후보라 하긴 어려웠지만, 실제 기록은 월등했다.
큰 대회에 강한 이승훈의 면모는 여전히 건재하다. 2011년 이후 남자스피드스케이팅 1만m 세계선수권에 4차례 출전하여 모두 TOP10에 들어 세계랭킹을 능가했다. 2011·2013년에는 4위를 차지했다.
이승훈의 주 종목은 이제 최근 2시즌 연속 스피드스케이팅월드컵시리즈 세계랭킹 정상에 오른 매스스타트다. 그래도 유독 메이저대회 성적이 기대 이상이었기에 주목한 20

18 평창동계올림픽 1만m에서 기대를 초월한 실력을 선보였다.
‘빙상 전설’로 이승훈이 불리는 이유는 ISU 세계선수권 쇼트트랙·스피드스케이팅 두 종목 개인전 메달이라는 위업으로 설명된다. 2016년 세계스피드스케이팅선수권 매스스타트 우승자이자 2005년 세계쇼트트랙선수권 1500m 동메달리스트라는 경력은 경이롭다. dogma0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여의도 학원강사 일가족 확진…여의도·인천 비상
  • 美 일부 도시 야간통행 금지령…트럼프 강경 대응 논란도
  • 법요식…통합 "야당 존립 흔들어" 민주 "나중에 발표"
  • 확진자와 창문 열고 10분 대화…50대 가족 양성
  • 美 '가혹 행위 흑인 사망' 반발 시위·폭동 확산
  • 윤미향, '김복동 장학금' 논란 "의혹 사실 아니야"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