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평창올림픽] 문재인 대통령, 이상화 격려 “영원한 빙상의 여왕”

기사입력 2018-02-19 09: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황석조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평창 동계올림픽 여자 스피드스케이팅 500m 은메달리스트 이상화(29)를 격려했다.
문 대통령은 SNS를 통해 “이상화 선수, 참으로 자랑스럽습니다”며 “최선을 다한 노력이 메달보다 더욱 빛납니다. 이상화 선수는 아쉬움에 눈물을 흘렸지만 우리 국민들에게는 이상화 선수가 최고입니다”고 치켜세웠다. 이어 “영원한 빙상의 여왕”라고도 극찬했다.
이상화는 18일 여자 스피드스케이팅 500m 종목에서 아쉬운 은메달을 획득했다. 금메달은 라이벌 일본의 고다이라 나오가 따냈다.
이상화(사진)가 18일 스피드스케이팅 500m 은메달을 획득했다. 사진(강릉)=천정환 기자
↑ 이상화(사진)가 18일 스피드스케이팅 500m 은메달을 획득했다. 사진(강릉)=천정환 기자
hhssjj27@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단독] 달리던 전동 킥보드와 부딪친 60대 남성 3일째 중환자실에
  • 경찰 조사 받던 남성…아파트서 극단적 선택
  • '고구마 대신 사이다?'…여권, 차기 대권구도 '요동'
  • 이해찬 대표, 생방송서 성금 봉투 못 찾는 해프닝
  • 지역발생 3월 말 이후 최다…"거리두기 상향 곧 결정"
  • 수자원공사 "댐 방류량 5배 넘게 늘려요"…20분 전 통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