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KBL, 外人신장기준 확정…장신 200cm이하 단신 186cm이하

기사입력 2018-03-05 17:16 l 최종수정 2018-03-05 17:2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황석조 기자] KBL(프로농구연맹)은 3월 5일(월) 제23기 제 3차 이사회를 개최해 외국선수 제도 및 2017-2018시즌 플레이오프 경기 일정 등에 대해 논의하고 다음과 같이 확정했다.
먼저 외국선수 제도와 관련해, 오는 2018-19시즌부터 시행하는 자유선발 (제23기 제 1차 이사회)제도의 신장기준을 장신선수 200cm이하, 단신선수 186cm이하로 적용하기로 했다. 이번 신장기준 적용으로 빠른 경기속도를 통한 평균 득점 향상과 보다 박진감 넘치는 경기로 프로농구 흥행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을 기대하며, 국내선수 출전 비중 확대를 위해 외국선수 출전 쿼터를 현행에서 축소 조정하는 방안을 검토해 차기 이사회에서 결정하기로 했다. 또한 향후 신장 제한을 포함한 외국선수 제도의 세부규정은 차기 시즌 적용 후 장단점을 분석하여 보완할 예정이다.
KBL이 다음 시즌부터 적용될 외인선수 신장기준에 대해 발표했다. 사진=김재현 기자
↑ KBL이 다음 시즌부터 적용될 외인선수 신장기준에 대해 발표했다. 사진=김재현 기자
또한 KBL은 금차 시즌 플레이오프 일정을 확정했다. 6강 플레이오프는 오는 3월 17일에 시작해 3월 26일까지, 4강 플레이오프는 3월 28일부터 4월 6일까지 진행된다.
한편 4월 9일부터 시작 예정인 챔피언결정전은 4강 플레이오프가 조기 종료될 시 챔피언결정전 일정(4월 2일~4일 종료 시 4월7일 시작, 4월 5일 종료 시 4월8일 시작)이 앞당겨 진다. 아울러 플레이오프 경기 개시 시간은 평일 오후 7시, 토요일 오후 2시 30분, 일요

일 오후 6시로 확정했다.
또한 KBL은 프로농구 시상식 항목 중 일부 명칭을 변경하기로 했다. 기존 ‘MVP’는 ‘국내선수MVP’로 ‘외국선수상’은 ‘외국선수MVP’로 그리고 KBL에 특별히 공헌한 대상자에게 시상하는 ‘특별상’은 ‘공헌상’으로 변경했다.
hhssjj27@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추미애, 취임 후 두 번째 검찰 인사…각종 논란 정면돌파 의지
  • 오리온, 올해 상반기 사상 최대 실적 기록
  • 정읍 하천에서 투망 작업하던 50대 물에 빠져 숨져
  • [단독] 법무연수원 '좌천' 문찬석 사의 표명
  • 의암댐 실종자 가족 "춘천시가 인공 수초섬 고정 작업 지시"
  • 임슬옹 무단횡단 보행자 사고 현장 "빗길에선 제한속도 40km"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