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왼발의 지배자` 염기훈, 수원팬들이 뽑은 4월의 MVP

기사입력 2018-05-01 10: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왼발의 지배자’ 염기훈(35)이 수원삼성 팬들이 선정한 4월 MVP 주인공으로 선정됐다.
1일 수원구단에 따르면 7.2점의 평점을 기록한 염기훈은 김종우(7.18), 조원희(7.17)를 제치고 4월 한 달간 최고의 활약을 펼친 선수에 이름을 올렸습니다. 염기훈은 이번 수상으로 통산 5번째 월간 MVP에 선정되었으며, 이는 2012년 9월 집계를 시작한 이후로 최다기록이다.
염기훈이 팬이 뽑은 4월 MVP 주인공이 됐다. 사진=수원 삼성 제공
↑ 염기훈이 팬이 뽑은 4월 MVP 주인공이 됐다. 사진=수원 삼성 제공
염기훈은 수원삼성이 4월 한 달 간 치른 8경기에 모두 출전했다. 선발과 교체를 오가는 로테이션의 핵심 선수로, 주중-주말로 이어지는 지옥의 8연전에서 1골 2도움을 기록하며 AFC 챔피언스리그 16강 진출과 팀의 8경기 연속 무패행진을 이끌었다.
염기훈은 “워낙 빽빽한 스케줄이라 부담이 많이 갔던 것은 사실이다. 그러나 로테이션을 통해 모든 선수들이 적절하게 체력 분배를 했기 때문에 힘든 일정 속에서도 좋은 결과를 만들어낼 수 있었다”라며 “4월의 마지막 경기였던 전북전 패배가 뼈아프지만 5월부터는 더욱 힘을 내서 더 높은 곳으로 올라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
‘수원삼성 월간MVP’는 수원팬으로 구성된 명예기자단 ‘블루윙즈미디어’에서 매 경기 평점을 산정하며 월간 최고의 평점을 기록한 선수에게 MVP 트로피가 수여된다. 염기훈의 4월 MVP 시상식은 5월 2일 울산현대와의 홈경기 킥오프 전에 진행될 예정이다.
jcan123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영상] '사면론' 선 그은 문 대통령 "지금은 말할 때 아니다"
  • 문 대통령 "언제 어디서든 김 위원장과 만날 용의 있어"
  • [영상] 문 대통령 "부동산 공급 부족이 가격상승 부추겨…설 전에 대책 발표"
  • 5살 딸 흉기로 찌르고 자해 시도한 엄마…생명 지장 없어
  • [영상] 문 대통령 "백신 접종 앞당겨질 듯…11월 집단면역 형성"
  • 오세훈 "나경원은 초보·인턴시장…업무파악만 1년 걸릴 것"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