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이븐파로 ‘주춤’…김시우, 플레이어스 2R 공동 25위

기사입력 2018-05-12 10: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한이정 기자] 김시우(23·CJ대한통운)가 공동 25위로 내려앉았다.
김시우는 12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폰테 베드라 비치에 있는 TPC 소그래스 스타디움 코스에서 열린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플레이어스 챔피언십 2라운드에서 버디 3개와 보기 3개를 묶어 이븐파 72타를 쳤다.
중간합계 5언더파 139타로 공동 25위가 됐다. 그는 1라운드에서 5언더파를 기록하며 공동 7위에 올라 좋은 출발을 보였으나 2라운드에서 이븐파에 그치며 18계단이나 내려앉았다.
김시우가 PGA 투어 플레이어스 챔피언십 2라운드에서 공동 25위를 기록했다. 사진=AFPBBNEWS=News1
↑ 김시우가 PGA 투어 플레이어스 챔피언십 2라운드에서 공동 25위를 기록했다. 사진=AFPBBNEWS=News1
단독 선두 웹 심슨(미국)과 10타차다. 심슨은 이날 9타를 줄이며 중간합계 15언더파 129타를 기록 중이다. 코스 레코드 타이를 이루며 무서운 샷감을 선보였다.
주목을 받았던 ‘골프 황제’ 타이

거 우즈는 버디 2개, 보기 1개를 묶어 1타를 줄이며 중간합계 1언더파 143타로 공동 68위를 기록하며 컷 통과했다.
안병훈(27·CJ대한통운)은 중간합계 3언더파 141타로 공동 46위를 마크했다. 김민휘(26)와 강성훈(31·CJ대한통운)은 컷 탈락했다. yijung@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트럼프 공식석상서 처음 마스크 착용... "적절한 장소에서 마스크 쓰는 거 좋아해"
  • 프랑스에서 승객에 마스크 착용 요구했다 집단 구타당한 기사 끝내 사망
  • 아베, 日 입국 제한 완화…"한국·중국보다 대만 우선"
  • 광주 코로나19 확진자 5명 추가 발생…누적 161명
  • 밤 전국 장맛비 확대…남부 중심 300mm↑ 많은 비
  • 채팅앱서 만난 중학생 5년 동안 협박해 성폭행…징역 8년 선고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