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우즈, 저력 발휘한 플레이어스 챔피언십 3R…순위 급상승

기사입력 2018-05-13 11: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황석조 기자] ‘골프황제’ 타이거 우즈(42)가 인상적인 경기력을 펼쳤다.
우즈는 13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 폰테베드라 비치 TPC 소그래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PGA투어 플레이어스 챔피언십 3라운드서 버디 8개와 보기 1개를 써내며 7언더파 65타를 쳤다.
앞서 2라운드까지 1언더파에 그쳤던 우즈는 3라운드서 절정의 퍼팅을 자랑, 성적을 크게 향상시켰다. 이날 기록한 7언더파 65타는 우즈의 이 대회 출전 후 라운드 최고성적. 자신의 플레이어스 챔피언십 최소타 기록이기도 했다. 순위 역시 하위권에서 9위로 껑충 뛰었다.
타이거 우즈(사진)가 플레이어스 챔피언십 3라운드서 좋은 성적을 기록했다. 사진=AFPBBNEWS=News1
↑ 타이거 우즈(사진)가 플레이어스 챔피언십 3라운드서 좋은 성적을 기록했다. 사진=AFPBBNEWS=News1
hhssjj27@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8월부터 외식 1만 원 할인쿠폰 330만 장 선착순 지급
  • 새벽 통영 모텔서 화재…투숙객 15명 대피
  • "한계 도달했다"…마트서 마스크 진열대 부수고 난동 부린 미 여성
  • WHO "코로나19 공기감염 가능성 새 증거 인정"
  • '10분 내 세균 99% 박멸'…삼성, 코로나 사태에 '스마트폰 살균기' 출시
  • 팀 닥터 '폭행 진술서' 받고도 쉬쉬…대한체육회 거짓말 논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