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다저스, 42년 만에 신시내티와의 홈 4연전 전패

기사입력 2018-05-14 10:4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황석조 기자] LA 다저스가 신시내티 레즈와의 홈 시리즈를 전부 내줬다. 42년 만이다.
다저스는 14일(한국시간)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신시내티와 경기서 3-5로 패했다. 선발투수 리치 힐이 5⅔이닝 동안 6피안타(1피홈런) 4볼넷 3실점을 기록했고 구원 등판한 팻 벤티드가 2실점했다. 타선은 상대 선발투수 루이스 카스티요에 막혀 3점을 뽑는데 그쳤다.
신시내티가 3회 에우제니오 수아레즈의 선제 투런포를 시작으로 4회와 6회 추가점을 냈다. 알렉스 블렌디노가 4타수 2안타 1타점을 기록했고 조이 보토가 쐐기 솔로포를 날렸다.
LA 다저스가 42년 만에 신시내티와의 홈 시리즈를 전부 내줬다. 사진=AFPBBNews=News1
↑ LA 다저스가 42년 만에 신시내티와의 홈 시리즈를 전부 내줬다. 사진=AFPBBNews=News1
다저스는 야스마니

그랜달이 홈런 포함 멀티히트를 때렸지만 전체적으로 5안타 빈공 속 타선의 응집력에서 밀렸다.
다저스는 이날 패배로 신시내티에 이번 시리즈 4경기를 전부 내줬다. 다저스가 신시내티와의 홈 시리즈를 전부 내준 것은 지난 1976년 이후 무려 42년 만이다.
hhssjj27@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경찰 "박원순 시장 타살 혐의점 없다 판단"…행적 확인은 계속
  • [뉴스추적] 7·10 세금폭격에 눈치 보기 극심…다주택자 버틸까?
  • 신규 확진 보름 만에 30명 대…배드민턴 동호회서 추가 확진
  • 김종인, 조문 가려다 보류…안철수 "5일장 치를 일 아니다"
  • WHO "코로나19 안 사라질 듯…카자흐스탄 폐렴도 코로나 가능성"
  • 백선엽, 대전현충원 안장…정치권에서 찬반 논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