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소사 딸’ 그레이스 소사, 19일 LG 홈경기 시구자로 나선다

기사입력 2018-05-17 11: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황석조 기자] LG 트윈스가 5월 18일(금), 19일(토) 한화와의 잠실 홈경기에서 승리 기원 시구를 실시한다.
18일(금)에는 ‘LG 트윈스 응원가 공모전’ 대상 수상자인 김보현 씨가 시구자로 나선다. 지난 3월 한달 간 진행된 ‘LG 트윈스 응원가 공모전’은 LG 트윈스의 응원가를 직접 만들어보고 싶은 팬들에게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실시했다. 또한, 시구에 앞서 그라운드에서 시상식이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19일(토)에는 ‘5월 가정의 달’을 기념해 에이스 투수로 활약 중인 헨리 소사의 딸 그레이스 소사 양이 시구자로 나설 예정이다.
19일 홈경기 시구자로 나서는 LG 헨리 소사와 딸 그레이스 소사. 사진=LG 트윈스 제공
↑ 19일 홈경기 시구자로 나서는 LG 헨리 소사와 딸 그레이스 소사. 사진=LG 트윈스 제공
hhssjj27@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진혜원 검사 "박원순 팔짱 낀 나도 성추행범" 2차 가해 논란
  • "다른 남자와 노래 불러서"…수차례 아내 폭행 대학강사 집행유예
  • 트럼프 조카 "트럼프, 대통령 된 뒤 '반사회적 망상' 심해져"
  • 군산서 확진자 접촉한 37명…검사 결과 모두 '음성'
  • 임실군 공무원, '성폭행 피해' 암시 문자 남기고 극단 선택
  • 청와대, 탁현민 측근 특혜 의혹에 "과장보도…강한 유감"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