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야구토토] 팬 49%, “롯데, 두산에 우세”

기사입력 2018-05-17 14:4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뉴스팀]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대표 손준철)는 18일 열리는 2018시즌 한국프로야구(KBO) 프로야구 3경기를 대상으로 한 야구토토 스페셜 40회차 투표율을 중간 집계한 결과, 참가자의 49.65%가 롯데-두산(3경기)전에서 홈팀 롯데의 우세를 예상했다고 밝혔다.
이어 두산의 승리는 36.20%를 기록했고, 양팀의 같은 점수대 예측은 14.15%로 집계됐다. 최종 점수대 예상에서는 롯데(6~7점)-두산(4~5점)이 6.46%로 1순위를 차지했고, 롯데(6~7점)-두산(2~3점)이 6.18%, 롯데(4~5점)-두산(2~3점)이 4.57%를 차지해 그 뒤를 이었다.
4위 롯데와 1위 두산의 맞대결이 펼쳐진다. 리그 순위에서는 두산이 높은 위치를 차지하고 있지만, 최근 롯데의 분위기가 심상치 않다. 개막전부터 7연패를 기록하며 침체됐던 롯데는 지난달 25일 최하위를 벗어났고, 이후 꾸준한 상승세를 기록하며 리그 4위(17일 기준)까지 올라왔다.
사진=옥영화 기자
↑ 사진=옥영화 기자
롯데의 상승세에는 이대호와 손아섭 등 스타선수들뿐만 아니라 모든 선수들의 고른 활약이 뒷받침 되고 있다. 이를 증명하듯 롯데는 4월 20일부터 지난 13일까지 SK, KT, 한화, KIA, SK, LG, KT를 상대로 7연속 위닝시리즈를 달성했고, 최근 6경기에서도 5승 1패를 기록하는 등 지속적으로 좋은 경기력을 선보이고 있다. 최근 물오른 상승세를 보여주고 있는 롯데가 홈팬들의 열광적인 응원에 힘을 얻는다면, 리그 최강자 두산을 상대로 좋은 경기를 펼칠 수 있는 가능성이 높다.
KT-NC(1경기)전에서는 NC 승리 예상이 45.93%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이어 KT 승리 예상(41.80%)과 양팀의 같은 점수대 기록 예상(12.27%)의 순으로 집계됐다. 최종 점수대 예측에서는 KT(4~5점)-NC(6~7점)이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KIA-SK(2경기)전에서는 SK 승리 예상이 44.80%로 가장 높은 투표율을 보였다. 반면 KIA 승리 예상은 38.52%를 기록했고, 양팀의 같은 점수대 기록 예상은 16.

68%로 가장 낮았다. 양팀의 최종 점수대 예측에서는 KIA(2~3점)-SK(6~7점)이 6.72%로 가장 높게 집계됐다.
한편, 야구토토 스페셜 40회차 게임은 오는 18일 오후 6시 20분 발매가 마감되며, 경기가 모두 종료된 후에 적중결과가 공식 발표된다. mksports@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공적 마스크' 제도 12일부터 폐지…시장공급 체계로 전환
  • 테슬라, 주가 상승 행진…사상 최고치 경신
  • 이낙연, 당권 출사표로 대권여정 시작…진보·친문 아우르기 '과제'
  • 정부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상향할 만큼 심각하지 않아"
  • 볼리비아 길거리에 방치된 시신…코로나19에 묘지·화장장 포화 상태
  • 이용수 할머니 폭로 후 두 달…윤미향 "저는 참 겁쟁이…그저 다 수용"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